세계 암의 날 맞이해 암 예방법 '이것' 참고하세요

입력2016년 02월 04일(목) 17:27 최종수정2016년 02월 04일(목) 17:52
세계 암의 날 암 예방 컬러푸드가 몸에 좋다고 밝혀졌다 / 사진=아시아 경제 DB
세계 암의 날 암 예방 컬러푸드가 몸에 좋다고 밝혀졌다 / 사진=아시아 경제 DB

[스포츠투데이 김현지 기자] 세계 암의 날의 맞아 암예방법을 다시 한 번 권고해 볼 필요가 있다.

국제암예방연합은 지난 2005년부터 매년 2월 4일을 세계 암의 날로 제정했다. 매년 1,200만 명이 암 진단을 받고 760만 명이 암으로 사망하기 때문이다.

한국 역시 예외는 아니다. 지난 3일 생명보험협회가 국립암센터 등의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국민 10만 명 중 285.7명이 암환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이 걸리는 암은 갑상선 암으로 10만 명당 71.3명이다. 이어 위암(38.9명), 대장암(35.2명), 폐암(27.9명), 유방암(26.2명), 간암(20.8명) 순이었다. 하지만 암은 생존률이 낮지 않다.

보건복지부와 국립암센터 중앙암등록본부는 "2009년부터 2013년까지 5년 동안 발생한 암 환자의 5년 생존율이 69.4%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과거 1993년-1995년 암 환자 생존율(41.2%)과 비교하면 28.2%포인트 높아진 수치다. 그만큼 암의 완치 비율이 높아진 것이다.

하지만 세계 암의 날을 맞아 암을 예방하는 방법을 숙지할 필요가 있다.

세계보건기구에 따르면 음식이 암을 일으키는 비중은 30%가 넘는다. 이처럼 암과 음식 관계는 밀접하다. 전문가들은 암환자는 예방부터 치료까지 '잘 먹어야 한다'고 지적한다. 아무리 좋은 식품도 한 가지로는 완전하지 못하다.

다양한 식품으로 필요한 영양소를 고루 섭취해야 한다. 식단은 과일과 상추, 시금치, 잎채소, 콩류, 곡류 등 섬유소가 많은 식품을 골고루 섭취할 수 있게 준비한다.

황록색 채소를 주로 한 과일 및 섬유질을 섭취한다. 다양한 과일과 채소 섭취가 암을 예방한다. 서울대 약학대학은 고추, 생강, 포도, 마늘, 브로콜리 등의 식품 색소 성분인 피토케미컬을 암세포에 투여하는 실험을 진행했는데 피토케미컬을 투여한 지 하루만에 암세포가 죽기 시작했다.

이런 결과는 다섯 가지 과일과 채소에서 공통적으로 나타났다. 피토케미컬은 색과 성분에 따라 다섯 가지로 구분된다. 붉은색 그룹인 토마토와 수박에 들어 있는 ‘라이코펜’은 전립선암과 폐암을 억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우유와 청국장을 섭취해야한다. 우유는 당질, 단백질, 지방과 칼슘을 공급하는 식품이다. 비타북스가 펴낸 '항암식탁 프로젝트'에 따르면 우유에 함유된 칼슘이 대장암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대장암에 관련한 여러 임상시험에서 우유가 대장암 발생을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제품을 섭취하려면 저지방 제품을 선택한다. 성인 여자는 우유 한 컵이 좋고, 중년 이후 남성은 하루 한 컵 이상 먹지 않는다. 청국장에는 ‘제니스테인’이라는 물질이 풍부하다. 이 물질은 유방암, 결장암, 직장암, 위암, 폐암, 전립선암 예방에 효능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김현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경표 오늘(26일) 모친상, '사생활' 촬영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고경표가 모친상을 …
기사이미지
아이돌 뺨치는 '트바로티' 김호중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김호중의 기세가 무섭다. 가요계…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
기사이미지
추대엽 성대결절 불구하고 톱10 저력, 카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개그맨 추대엽이 성대결절…
기사이미지
손흥민, 1골 2도움 맹활약…토트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2년만 복귀 신호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