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과 함께 찾아온 황사 미세먼지 차이는?

입력2016년 03월 15일(화) 08:36 최종수정2016년 03월 15일(화) 08:51
미세먼지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김도곤 기자] 봄이 되며 황사, 미세먼지가 심해져 황사와 미세먼지의 차이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황사는 바람에 의해 올라간 미세한 모래먼지가 대기 중에 퍼져 하늘을 덮었다가 서서히 떨어지는 현상이다. 황사가 전통적으로 발생하는 지역은 고비사막이나 타클라마칸 사막이다. 최근에는 몽골초원지대도 사막화가 급속도로 진행돼 황사가 만들어 진다.

반면 미세먼지는 자동차 배출 가스나 공장 굴뚝 등을 통해 주로 배출되며 황사나 심한 스모그 때 날아오는 크기가 작은 먼지를 말한다.

황사나 미세먼지 모두 인체에 유해하므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황사, 미세먼지 농도가 심한 날은 외출시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좋으며 손 씻기를 생활화한다.


김도곤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故 구하라 유족, 최종범 실형에도 검찰에 상…
기사이미지
권민아, AOA 지민 저격? 멤버 괴롭…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권민아가 전 소속 그룹 AOA 멤버…
기사이미지
안지영↔우지윤 SNS 언팔, 볼빨간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볼빨간사춘기 안지영과 전 멤버 …
기사이미지
아야세 하루카·노민우 결혼설 반응, 한국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일본 톱배우 아야세 하루…
기사이미지
'손흥민 1도움' 토트넘, 셰필드에 …
기사이미지
이영지, '밈' 창조하는 19살 신예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래퍼 이영지의 행보가 예사롭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