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라이어 캐리 뮤비서 3억 웨딩드레스 불태워…'비난'

입력2017년 02월 06일(월) 17:46 최종수정2017년 02월 06일(월) 17:51
머라이어 캐리 뮤직비디오 'I don't' / 사진='I don't' 뮤직비디오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머라이어 캐리가 뮤직비디오에서 3억원에 달하는 웨딩 드레스를 실제로 불태워 화제다.

5일(현지시각) 미국 뉴욕포스트 페이지식스에 따르면, 머라이어 캐리는 결혼을 약속했던 호주 재벌 제임스 패커와의 이별 심경을 담은 신곡 ‘I Don't’ 뮤직비디오에서 결혼식에 입으려고 했던 웨딩드레스를 실제로 불에 태운다.

뮤직비디오에서는 웨딩드레스를 입은 머라이어캐리가 건물을 빠져나와 드레스를 벗고 차에서 노래를 부르다 불에 드레스를 던진다. 이 드레스는 발렌티노 드레스로 가격은 무려 25만 달러(약 2억 8700만원)다.

앞서 머라이어 캐리는 제임스 패커와 결혼식을 준비하던 중 파경을 맞이했다. 하지만 이 같은 머라이어 캐리의 행동에 일각에서는 경제적으로 어려운 사람들을 망각한 행동이라며 비난이 일고 있다.

파경 후 머라이어 캐리는 자신의 백업 댄서인 브라이언 타나카와 열애 중이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사재기의 꼭두각시"…큐브 홍승성 회장 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음원 사재기 의혹이 가요…
기사이미지
코믹→멜로 다 되는 현빈·손예진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박지은 작가가 판을 깔고, 현빈과 손예…
기사이미지
도깨비도 이긴 '사랑의 불시착', 명…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랑의 불시착'이 시청률과 화제성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