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깁슨 35세 연하 여친과 아카데미 레드카펫 '싱글벙글'[ST포토]

입력2017년 02월 27일(월) 11:06 최종수정2017년 02월 27일(월) 11:11
멜깁슨 / 사진=getty 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베우 멜 깁슨이 35세 연하 여자친구인 로잘린드 로스와 아카데미 시상식 레드카펫에 섰다.

27일(한국시각)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을 앞두고 레드카펫 행사가 열렸다.

배우 멜깁슨이 애인 로잘린드 로스와 함께 레드카펫에서 미소 짓고 있다. 최근 멜 깁슨의 애인 로잘린 로스는 득남했다. 멜 깁슨이 환갑의 나이에 9번째 아이의 아버지가 돼 화제를 모았다.

한편 멜 깁슨은 '핵소 고지'의 연출을 맡아 감독상 후보로 올랐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성과보다 성취, 목표보다 목적"…방탄소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기사이미지
'꿈의 무대 입성' 기성용, 3월 바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세계 최고의 선수들과 함께 뛰고 싶다…
기사이미지
'컴백 D-DAY' 방탄소년단, 축제는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오늘(21일) 컴백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