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해피밀' 대란, 네티즌들은? "아이폰 새로 나온 줄 알았네"

입력2014년 06월 16일(월) 08:34 최종수정2014년 06월 16일(월) 09:10
해피밀 슈퍼마리오 /제공: 맥도날드
[스포츠투데이 손화신 기자]슈퍼마리오 해피밀을 사기 위해 길게 줄을 선 사람들의 모습이 SNS를 통해 실시간으로 공유되자 네티즌들이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슈퍼마리오 해피밀 시리즈의 발매를 접한 네티즌들은 "해피밀 대란, 아이폰이 새로 나온 줄 알았네" "해피밀 대란, 슈퍼마리오가 뭐기에 저렇게까지" "해피밀보다 사람들은 슈퍼마리오에 더 관심이 많은 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맥도날드는 16일 오전 0시부터 슈퍼마리오 해피밀 시리즈를 판매 중이다. 맥도날드의 해피밀은 햄버거 등 메인 메뉴를 포함해 디저트류와 음료류에서 각각 1가지 메뉴를 구입하면 해피밀 토이와 함께 제공하는 어린이용 세트 메뉴다.

앞서 지난달 30일 맥도날드는 해피밀 슈퍼마리오 시리즈 1차 판매를 시작한 지 사흘 만에 전국 매장에서 완판 기록을 세웠다. 이에 맥도날드는 처음 공지한 오는 23일이었던 2차 판매시기를 16일로 일주일 앞당겼다.


손화신 기자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