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부성 5개월만 초고속 득녀, 어마어마한 여성편력

입력2017년 09월 03일(일) 13:08 최종수정2017년 09월 03일(일) 13:08
곽부성 팡위안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팡위안 웨이보(중국 SNS)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홍콩 4대 천왕 출신 톱스타 곽부성이 딸을 출산한 가운데 과거 여성 편력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배우 곽부성은 1965년 한국나이 올해 53세다. 곽부성은 지난 1988년 데뷔 후 수 많은 여성 스타와 염문을 뿌리며 '연하 킬러'란 별명을 얻기도 했다.

이는 곽부성이 지난 2006년 자신 뮤직비디오 상대역으로 출연한 16세 연하의 모델 겸 배우 웅대림(슝다이린)에게 첫 눈에 반해 교제를 시작했기 때문.

곽부성 웅대림은 교제 시작한 후 2007년 태국 한 호텔에서 17시간 동안 같이 있었다는 사실이 파파라치에 의해 찍힌데 이어 같은 주택에 들어가는 모습이 또 다시 포착되며 동거설에 휩싸였다.

하지만 곽부성은 웅대림과 열애설에 애매모호한 태도로 일관한데 이어 일본 미녀스타 후지와라 노리카와 홍콩에서 밀회하는 모습, 모델 왕수림과 염문설 등이 불거지며 대중의 질타를 받았다.

이러던 중 곽부성은 웅대림과 약혼식을 올리면서 3년 기한 '결혼 약속 어음'을 끊고 2013년 반드시 이를 지키겠다 서약했지만 이후 웅대림이 포르노에 출연했단 사실과 성접대 의혹에 휩싸이며 지난 2014년 끝내 결별했다.

한편 2일 대만 ET투데이는 홍콩 매체 보도를 빌려 곽부성의 23살 연하 아내 팡위안이 1일 홍콩의 한 병원에서 딸을 순산했다고 전했다.

앞서 곽부성과 23살 연하의 상하이 출신의 모델 팡위안은 2015년부터 공개 열애를 하며 큰 화제를 모았다. 이후 곽부성은 마침내 올해 4월 홍콩에서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조촐하게 결혼식을 올렸고, 이때 아내 팡위안의 임신 소식도 함께 전해졌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버글로우 코로나19 확진, 최근 '유스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에버글로우 멤버 이…
기사이미지
영화계, 제작부터 홍보까지 비상등…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연예계가 비상이다. 드라마부터 가요계…
기사이미지
'수능 D-1' 유선호·한초원→위키미…
기사이미지
KBS·TBS, 직원→프로그램 방송가 덮친 코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가에서 연일 신종 코…
기사이미지
이대호의 해명 "판공비 증액은 회장…
기사이미지
"무소유 아닌 풀소유?"…혜민스님,…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혜민스님이 남산뷰 자택에 이어 미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