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란다커 임신 "재혼남편 에반스피겔과 사이 첫아이 기다려"

입력2017년 11월 16일(목) 07:10 최종수정2017년 11월 16일(목) 07:20
미란다 커 에반 스피겔/사진=피플 온라인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미란다 커가 재혼한 남편 에반 스피겔 사이에서 첫 아이를 임신했다.

15일(현지시간) 복수의 외신은 미란다 커와 에반 스피겔이 부모가 된다고 보도했다.

보도는 미란다 커 측 관계자 말을 빌어 미란다 커와 에반 스피겔, 플린 블룸이 새 가족을 기다리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미란다 커는 7살 연하의 SNS 스냅챗 창립자인 에반 스피겔은 지난 5월 미국 로스앤젤레스 인근 브렌트우드 자택 정원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한편 미란다 커는 전 남편 올랜도 블룸과 사이에서 아들 플린 블룸을 두고 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경표 오늘(26일) 모친상, '사생활' 촬영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고경표가 모친상을 …
기사이미지
아이돌 뺨치는 '트바로티' 김호중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김호중의 기세가 무섭다. 가요계…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
기사이미지
추대엽 성대결절 불구하고 톱10 저력, 카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개그맨 추대엽이 성대결절…
기사이미지
손흥민, 1골 2도움 맹활약…토트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2년만 복귀 신호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