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토리아 건강악화로 中서 긴급수술 "걱정 말아달라"

입력2017년 11월 27일(월) 18:06 최종수정2017년 11월 27일(월) 18:21
빅토리아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걸그룹 'f(x)' 멤버 빅토리아가 건강 악화로 중국에서 수술을 받은 가운데 근황을 공개하며 팬들을 안심 시켰다.

빅토리아는 자신 SNS에 "저 괜찮아요. 걱정 마세요. 이틀 만에 뛰어다녀요. 추워졌으니 여러분 모두 몸조심하세요"라며 근황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앞서 이날 이날 중국 언론매체 시나위러는 빅토리아가 태국 방콕에서 드라마 촬영을 하던 중 건강 문제로 전날 베이징으로 귀국해 수술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한편 빅토리아는 현재 황징위와 함께 '결애·천세대인적초연'을 촬영 중이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붐붐파워'→'씨네타운', 라디오까지 침투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기사이미지
'시즌 12호골' 손흥민, 유로파리그…
기사이미지
업텐션→에버글로우→이찬원, 연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업텐션 비토에 이어 에버글로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