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우, '으라차차 와이키키' 통한 성장…무한한 가능성 입증

입력2018년 04월 18일(수) 11:04 최종수정2018년 04월 18일(수) 11:11
'으라차차 와이키키' 이주우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배우 이주우가 '으라차차 와이키키'를 통해 배우로서의 입지를 굳게 다졌다.

이주우는 지난 17일 종영한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극본 김기호·연출 이창민)에서 김정현(강동구 역)의 전 여자 친구이자 쇼핑몰 모델인 민수아로 분해 뻔뻔한 갑질과 사이다를 오가며 웃음과 설렘을 동시에 선사,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단단히 찍었다.

이주우는 이번 '으라차차 와이키키'를 통해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했다. 극 초반, 모델다운 화려한 비주얼로 강렬한 첫 등장을 알린 그는 이후 외모와는 상반되는 허당 매력과 귀여운 허세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어 본격 '와이키키' 게스트하우스 입성 후에는 '청춘즈' 멤버들과의 찰떡 케미와 공감 열연으로 주목받았다. 이 시대 청춘들의 웃픈 삶을 대변하고, 부조리한 상황에 거침없는 핵사이다를 날리며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형성, '와이키키'에 없어서는 안 될 핵심 캐릭터로 자리잡았다.

또한 극 중반부로 넘어가면서 이주우는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중무장해 손승원(봉두식 역)과 썸과 쌈을 오가는 로코 연기를 펼쳤다. 일방적인 갑을관계로 빵빵 터뜨리는가 하면, 티격태격 동갑내기 로맨스로 풋풋한 설렘까지 안겼다.

뿐만 아니라, 이주우는 섬세한 감정표현을 비롯하여 탄탄한 연기력과 캐릭터 소화력을 바탕으로 패션 디자이너라는 꿈을 찾아가는 과정까지 적절한 완급조절로 녹여내며 캐릭터에 진정성을 더했다. 이는 자칫 막무가내로 보일 수 있는 민수아가 남녀노소 모두에게 사랑받을 수 있었던 비결이었다는 평이 이어지고 있다.

이처럼 이주우는 비주얼은 물론, 그간 성실하게 쌓아온 필모그래피를 바탕으로 민수아 캐릭터를 탁월하게 그려냈다. 이주우는 지난 해 방송된 MBC '돌아온 복단지'에서 야망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악역 신화영 역으로 강한 인상을 남겼으며, 통신, 가전, 제과, 항공 등 각 분야의 CF를 섭렵하며 기대주임을 증명했다.

이에 차근히 성장단계를 밟아온 이주우가 '으라차차 와이키키'를 통해 보여준 가능성은 업계 안팎으로 주목 받았으며, 광고 섭외 문의도 이어졌다. 20대 연기파배우 기근현상에도 단비가 되어줄 것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앞으로 그가 보여줄 행보들에 이목이 집중된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결혼' 선우선♥이수민 #11살 차 #호칭 #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선우선과 액션배우 …
기사이미지
다리털→배란일, '캠핑클럽' 이토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래서 핑클이다. 이효리, 옥주현, 이…
기사이미지
"술+노래방 기계"…'집사부일체' 장…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집사부일체' 장윤정이 2층 주택을 최…
기사이미지
장동민 막가파식 개그라도 '선'은 있어야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개그맨 장동민이 욕설 논…
기사이미지
류현진, 7이닝 2실점 호투에도 11승…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LA 다저스)이 수비 난조와 불펜…
기사이미지
['녹두꽃' 종영] 그들이 있어 우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람이 하늘이 되기 위해 달려갔던 위…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