뤽베송 27세 여배우 성폭행 혐의 피소…"차 마시고 정신 잃어"

입력2018년 05월 21일(월) 11:51 최종수정2018년 05월 21일(월) 14:25
뤽 배송 감독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프랑스 거장 영화 감독 뤽 베송이 여배우 성폭행 혐의에 휘말렸다.

21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지난 19일 뤽 베송이 젊은 여배우를 성폭행 한 혐의로 고소를 당했고 경찰이 이를 수사 중이다.

보도에 따르면 27인 이 여배우는 지난 17일 밤에 파리의 한 호텔에서 자신이 뤽 베송 감독에게 강간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녀는 뤽 베송 감독을 만나 차를 마신 후 정신을 잃었고, 이후 성폭행을 당하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여배우는 18일 해당 혐의로 경찰에 신고했다. 뤽 베송 감독은 현재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

뤽 베송 감독은 1983년 흑백 영화 '마지막 전투' 연출로 데뷔했다. 이후 '니키타'를 거쳐 '레옹' 등의 작품으로 세계적 거장의 반열에 올랐다. 그는 지난해 영화 발레리안: 천 개 행성의 도시 홍보 프로모션을 위해 방한하기도 했으며 JTBC '비정상회담'에도 출연했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아이즈원 '아모르파티' 깜찍 군무+노래, 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아이즈원이 '불후의 명곡…
기사이미지
토트넘, 맨시티 또 만났다…손흥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맨체스터 시티를 또 만난다.…
기사이미지
[단독] 김그림 웨딩화보 입수, 예비…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슈퍼스타K2' 출신 가수 김그림이 5월…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