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 치니 억" 강민창 전 내무부 치안본부장, 노환으로 사망

입력2018년 07월 09일(월) 09:04 최종수정2018년 07월 09일(월) 09:58
강민창 전 내무부 치안본부장 / 사진=연합뉴스TV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김현민 기자] '박종철 고문 치사 사건'을 은폐하려 했던 강민창 전 내무부 치안본부장이 지난 6일 사망했다.

9일 방송된 연합뉴스TV '뉴스 09'에 따르면 현 경찰청장에 해당하는 내무부 치안본부장을 지낸 강 전 본부장은 지난 6일 향년 85세에 노환으로 사망했다.

1986년 1월 제10대 치안본부장에 임명된 강 전 본부장은 이듬해 1월 서울대생 박종철 열사가 서울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조사받던 중 경찰의 고문으로 숨졌고 국립과학수사연구소는 박 열사 사인에 관해 '목 부위 압박에 따른 질식사'라고 발표했다.

그러나 강 전 본부장은 언론에 "책상을 '탁' 치니 '억'하고 쓰러졌다"고 발표하며 사인을 단순 쇼크사로 위장하려 했다.

이후 경찰이 해당 사건을 은폐하려 한 정황이 드러나 강 전 본부장은 직무유기와 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구속됐고 1993년 유죄가 확정됐다.




김현민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개 숙인 김정현, '시간' 제작진→서현에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서예지에 이어 김정…
기사이미지
윤여정, 아카데미 트로피 향해 출국…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배우 윤여정을 비롯한 영화 '미나리' …
기사이미지
장태유 감독, 서예지와 염문설에 명…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지난 2018년 MBC 수목드라마 '시간' 촬…
기사이미지
"시즌2 암시"…'아내의 맛', 줄행랑도 뻔뻔…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아내의 맛'이 조작 논란…
기사이미지
류현진, 양키스전 6.2이닝 1실점 시…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2전3기 …
기사이미지
[단독] 하니, '라디오스타' 오늘(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