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와이프' 지성X한지민, 운명 뒤바뀐 부부…시청률 5% 돌파

입력2018년 08월 03일(금) 15:16 최종수정2018년 08월 03일(금) 16:06
'아는 와이프' /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추승현 기자] ‘아는 와이프’가 방송 2회 만에 시청률 5%를 돌파, 최고 7%까지 치솟으며 본격적으로 로맨스에 시동을 걸었다.

지난 2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tvN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극본 양희승·연출 이상엽) 2회 시청률은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5.5%, 최고 7.0% (닐슨코리아 제공)를 기록, 케이블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과거의 다른 선택으로 차주혁(지성)과 서우진(한지민)의 현재가 바뀌는 모습이 그려지며 궁금증을 증폭했다. 2006년으로 돌아갔던 차주혁은 금세 현실로 돌아왔다. 꿈이라고 대수롭지 않게 여겼지만 손목에는 자신도 모르는 상처가 남아있었다. 그 사이 서우진은 팍팍한 현실에 더 지쳐갔다. 치매 증상이 심해지는 친정엄마(이정은)를 요양병원에 모시려면 차주혁의 팀장 승진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속 타는 서우진의 심정을 알 길 없는 차주혁은 중고 게임기를 거래할 생각에 마음이 급해 고객의 편의를 임의로 봐줬고, 다음 날 들이닥친 감사에 딱 걸리면서 승진은 물 건너가게 됐다.

고민거리를 짊어지고 집으로 돌아온 서우진은 옷장 속에 숨겨져 있던 차주혁의 새 게임기를 발견하고 분노를 참지 못해 욕조 안에 수장시켰다. “취미가 가당키나 하니”라는 서우진과 “생활비가 아니라 비상금 탈탈 털어 샀다”는 차주혁의 부부 전쟁은 팽팽하게 불이 붙었다. 결국 차주혁은 “고객보다 마누라 상대하는 게 더 힘들다”며 빗속에 집을 나가자마자 “내가 무슨 말을 한 거야”라며 후회했고, 서우진 역시 홀로 감정을 삭이며 눈물을 글썽였다. 갈 곳 없이 헤매다 타지점 동료인 한재준 대리의 집으로 가게 된 주혁은 돌아가신 줄 알았던 한 대리의 어머니를 마주하고 꿈인 줄 알았던 순간이 자신이 돌아간 과거라는 사실을 깨닫는다. 차주혁이 현재가 바뀌고 기억이 시작된 의문의 톨게이트를 찾아 다시 눈을 떴을 때 2006년 자취방이었다.

같은 일이 반복되는 운명의 그 날, 차주혁은 고등학생 서우진과 버스 안에서 마주쳤지만 눈 한번 질끈 감고 이혜원(강한나)에게 달려갔다. 다시 눈을 떴을 때 차주혁의 현재는 바뀌어있었고 옆에 있는 사람은 서우진이 아닌 이혜원이었다. 그리고 현실에 찌들어 힘들어하는 모습이 아닌 한강을 달리는 당당한 모습의 서우진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누구보다 당차고 밝았던 본래의 모습으로 등장한 서우진의 바뀐 현재는 궁금증을 자극했다.

팍팍한 삶을 살아내려 고군분투하는 차주혁과 선우진의 현실 부부 ‘케미’는 공감을 자극했다. 현실적인 배경 위에 현재의 인생을 바꿀 치트키를 갖게 된 차주혁의 스토리가 속도감 있게 전개되면서 한순간도 눈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선사했다. 한 번의 선택이 불러온 나비효과가 차주혁과 서우진의 삶을 어떻게 바꾸어 놓을지 앞으로의 전개가 주목된다.




추승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양현석 'YG 왕국'의 몰락, 단단히 뻗친 망신…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YG 왕국'이 끝도 없이 추…
기사이미지
예학영, 마약 구속→사과 후 활동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모델 겸 배우 예학영이 마약, 음주운전…
기사이미지
장동민, 욕설 따위…웃기면 '장땡'…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코미디언 장동민이 편부모 비하, 여성…
기사이미지
"내사 종결" 예단하던 양현석, 자만의 끝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기사이미지
한국 아티스틱 수영, 프리 콤보 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아티스틱 수영이 새로운 역사를 …
기사이미지
서지석, 위기의 '조선생존기' 구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인턴기자] 배우 서지석이 '조선생존기' 구원…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