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와이프' 지성X한지민 달라진 운명, 하늘이 준 선물 or 함정?

입력2018년 08월 09일(목) 11:06 최종수정2018년 08월 09일(목) 11:45
'아는 와이프' /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아는 와이프' 지성과 한지민의 달라진 현재가 '꿀잼'을 선사했다.

지난 8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tvN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극본 양희승·연출 이상엽)에서는 180도 달라진 현재를 살아가는 차주혁(지성)과 서우진(한지민)의 짜릿한 반전이 흥미롭게 펼쳐졌다.

한 번의 선택이 바꾼 차주혁의 현재는 완벽하게 달랐다. 그토록 꿈꾸던 따뜻한 아침밥에 안락함을 더한 자가용 출근, 은행 VVIP이자 JK 그룹 대표인 장인어른은 편안한 직장 생활을 보장하는 든든한 배경이 됐다.

또 차주혁의 선택은 모두의 삶까지 바꿔놓았다. 직장동료이자 유부남의 고충을 나누던 절친 윤종후(장승조)는 자유로운 싱글 라이프를 즐겼고, 싱글이던 친구 오상식(오의식)과 동생 차주은(박희본)은 부부가 돼 있었다.

팍팍한 현실에 지쳐가던 워킹맘 서우진의 현재도 바뀌었다. 치매 어머니(이정은)를 보살피면서도 자기 일도 야무지게 하는 활기찬 커리어우먼 서우진. 당차고 씩씩한 소녀 시절 모습 그대로 지하철 성추행범을 사이다로 응징했고, 능청스러운 농담과 해맑은 에너지로 직장에서도 신임을 받고 있었다.

직장에서 차주혁의 꽃길은 계속됐다. 윤종후의 실수로 핵심 고객을 놓치게 될 위기에 처하자 차주혁은 장인어른 찬스로 사건을 해결하며 지점의 에이스로 등극했다. 그렇게 제1의 전성기를 만끽하던 차주혁 앞에 서우진이 등장했다. 놀란 차주혁이 가스총까지 난사하며 한바탕 난리가 벌어진 후에야 차주혁은 상황을 인지했다. 사고 방지를 위해 인원 충원을 요청했고, 본사에서 발령받은 직원이 서우진이었던 것. 익숙하지만 낯선 서우진과의 만남이 조마조마한 차주혁은 서우진의 사소한 장난에도 화들짝 놀랐다. 그런 차주혁에게 무언가를 감지한 듯한 눈빛으로 다가가는 서우진의 모습은 과연 차주혁을 알아본 건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차주혁과 서우진의 첫 만남 같은 재회가 어떤 관계를 형성하고 이야기를 만들어 나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무엇보다 바뀐 현재를 마주했을 때 하늘이 준 선물이라며 뛸 듯이 기뻐하던 차주혁은 서우진과 재회한 후 "함정이다. 하늘이 날 엿먹이는 거다"라며 혼란에 빠졌다. 두 사람의 인연은 선물일까, 함정일까. 부부가 아닌 직장동료로 새롭게 시작된 두 사람의 예측 불가한 인연이 어떻게 흘러갈지 관심이 집중된다.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장동민, '욕'없으니 드러난 수준 [ST포커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코미디언 장동민이 한결 …
기사이미지
'캠핑클럽', '미운우리새끼'·'개콘…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캠핑클럽'이 아쉽게도 일요 예능 왕좌…
기사이미지
양현석 'YG 왕국'의 몰락, 단단히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YG 왕국'이 끝도 없이 추락 중이다. …
기사이미지
예정화 왜?…마동석 '이터널스' 합류에 근황…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우 마동석의 마블 스튜…
기사이미지
KBO, '2019 WBSC 프리미어12' 1차 …
기사이미지
유하나·이용규, 21일 득남…"반가…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야구선수 이용규와 배우 유하나 부부가…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