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와이프' 측 "지성·한지민, 예측 불가한 변화 생겨"…뗄 수 없는 인연

입력2018년 08월 28일(화) 10:36 최종수정2018년 08월 28일(화) 12:33
'아는 와이프' / 사진=tvN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아는 와이프' 지성의 단념에도 한지민과 뗄 수 없는 인연이 계속된다.

28일 케이블TV tvN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극본 양희승·연출 이상엽) 측은 운명의 장난이라고밖에 설명할 수 없는 차주혁(지성)과 서우진(한지민)의 가족 상봉 현장을 공개해 궁금증을 자극했다.

과거로 돌아가는 열쇠인 2006년 동전을 발견하고도 톨게이트를 찾지 못한 차주혁. 지하철 의문남의 말대로 "잘못 거슬러 오른 운명도 운명"임을 수긍하며 서우진의 행복만을 빌어주기로 결심했다. 달라진 현실을 받아들인 차주혁의 운명에 예측하지 못했던 변수는 이혜원(강한나)이었다. 차주혁을 "차 서방"이라고 부르는 서우진 엄마(이정은)의 전화와 내비게이션 목록, 지구대 순경의 명함, 블랙박스에 담긴 차주혁과 서우진의 대화를 확인한 이혜원의 분노는 또 다른 변화와 갈등을 예고하며 긴장감을 증폭했다.

이러한 가운데 새로운 전환점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은 다시 얽히기 시작한 차주혁과 서우진의 끈질긴 운명을 예고하며 궁금증을 자극한다. 환자복을 입은 서우진 엄마를 사이에 둔 차주혁과 서우진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다. 차주혁의 팔짱까지 낀 '차 서방' 앓이 서우진 엄마의 해맑은 미소와 달리 두 사람의 표정은 난감 그 자체다. 심지어 차주혁의 부모님까지 병원에서 맞닥뜨리면서 의도치 않게 과거 사돈들의 상봉이 마련되고 말았다. 화투짝을 이마에 붙이고 열을 올리는 서우진 엄마와 차주혁 엄마는 고스톱으로 대동단결한 모습이다. 이를 바라보는 차주혁 아빠의 얼굴에도 훈훈한 미소가 어린다. 하지만 이를 지켜보는 차주혁은 마음이 아프기만 하다. 사진 속 씁쓸한 표정의 차주혁과 서우진의 당황스러운 표정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서우진의 행복을 지켜주며 한 발 뒤로 물러선 차주혁의 결심에도 두 사람의 인연은 가족을 매개로 이어지며 복잡한 전개를 예고했다. 차주혁 엄마와 서우진 엄마가 같은 병원에 입원하게 되면서 이들의 운명적인 상봉이 성사되는 것. 알츠하이머지만 차주혁만은 또렷하게 기억하고 있는 서우진 엄마, 현재에서도 운명처럼 만나 친구가 된 서우진과 차주혁의 동생 차주은(박희본) 등 설명할 수 없는 힘이 두 사람 사이에 작용하고 있는 것은 분명하다. 불가사의하게 되풀이되는 운명의 마주침이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영향을 끼치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아는 와이프' 제작진은 "9회를 기점으로 차주혁과 서우진을 둘러싸고 얽혀 있는 관계들이 전환점을 맞는다. 예측 불가한 변화를 맞이하게 될 것"이라며 "더 짙은 공감을 이끌어낼 지성과 한지민의 연기 호흡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양현석 'YG 왕국'의 몰락, 단단히 뻗친 망신…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YG 왕국'이 끝도 없이 추…
기사이미지
예학영, 마약 구속→사과 후 활동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모델 겸 배우 예학영이 마약, 음주운전…
기사이미지
장동민, 욕설 따위…웃기면 '장땡'…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코미디언 장동민이 편부모 비하, 여성…
기사이미지
"내사 종결" 예단하던 양현석, 자만의 끝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기사이미지
한국 아티스틱 수영, 프리 콤보 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아티스틱 수영이 새로운 역사를 …
기사이미지
서지석, 위기의 '조선생존기' 구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인턴기자] 배우 서지석이 '조선생존기' 구원…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