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추석 앞두고 서비스 장애 사과 "불편 드려 죄송"

입력2018년 09월 21일(금) 11:24 최종수정2018년 09월 21일(금) 11:37
우리은행 / 사진=우리은행 홈페이지 캡처

[스포츠투데이 김현민 기자] 우리은행이 추석 연휴를 앞두고 발생한 온라인 뱅킹 서비스 장애에 관해 사과했다.

21일 우리은행은 홈페이지에 '인터넷뱅킹 서비스 타행 이체 장애 안내'라는 제목으로 공지문을 올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고객님의 양해를 부탁드리며 안정적인 서비스로 보답하겠다. 현재 전자금융 공동망 장애로 인해 타행 이체거래가 원활하지 않다. 빠른 시간 내에 정상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우리은행에 따르면 이날 아침 8시쯤부터 인터넷뱅킹과 스마트뱅킹에서 타행 기관과의 송금 거래가 되지 않아 고객들이 애를 먹었다.




김현민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트와이스, 성적도 호감도도 'MORE & MORE' …
기사이미지
김연경, V-리그 돌아올까…흥국생명…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V-리그 코트를 누비는 '배구 여제'의 …
기사이미지
퀸와사비, '굿걸' 하차 요구 부른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래퍼 퀸와사비를 둘러싼 논란이 연거푸…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