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79분' 토트넘, 첼시에 기선제압…결승行 보인다

입력2019년 01월 09일(수) 09:28 최종수정2019년 01월 09일(수) 09:28
손흥민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첼시를 상대로 기선을 제압하며 카라바오컵 결승 진출에 한 걸음 다가섰다.

토트넘은 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카라바오컵(리그컵) 준결승 1차전에서 첼시를 1-0으로 제압했다.

토트넘은 오는 22일 열리는 준결승 2차전에서 비기기만 해도 결승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잡았다. 반면 첼시는 2차전에서 반드시 이겨야 하는 상황에 처했다.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약 79분 동안 활약하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다만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지는 못했다.

이날 토트넘은 해리 케인과 손흥민을 전방에 포진시키며 첼시 수비의 빈틈을 노렸다. 첼시도 에당 아자르와 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