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스, 데뷔곡 '발키리' 무대 최초 공개…퍼포먼스가 포인트

입력2019년 01월 10일(목) 14:06 최종수정2019년 01월 10일(목) 14:06
원어스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신인그룹 원어스(레이븐, 서호, 이도, 건희, 환웅, 시온)가 데뷔곡 '발키리'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원어스는 10일 생방송되는 케이블TV Mnet 음악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발키리(Valkyrie)'로 정식 데뷔 무대를 갖는다. 이날 원어스는 '발키리'의 무대를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발키리'는 인상적인 기타 리프와 묵직한 사운드로 전개되는 댄스곡으로, 힙합적인 요소가 가미된 사운드가 인상적인 곡이다. 북유럽 신화 속 존재인 '발키리'와 불빛을 '밝히리'라는 중의적인 의미를 담아 판타지적 볼거리를 선사한다.

원어스 측은 정식 데뷔 무대에 앞서 '발키리' 무대에서 주목해야 할 관전 포인트 3가지를 공개했다.

첫째, 오랜 시간 실전을 통해 갈고닦은 '실력파 아이돌'의 탄생이다. 원어스는 가창력과 퍼포먼스는 물론 작사, 작곡, 프로듀싱 능력까지 갖춘 실력파 아이돌로 뜨거운 주목을 받고 있다.

더욱이 1년 10개월 동안 데뷔 프로젝트 '데뷔하겠습니다'를 통해 다수의 공연과 버스킹을 열고 실력을 키워온 준비된 팀인 만큼 데뷔 무대에서 그 실력을 유감없이 선보일 예정이다.

둘째, 음악의 스토리를 담은 강렬한 퍼포먼스와 칼군무다. '발키리'에서 원어스는 강렬한 전사로 변신, 빛과 함께 발키리를 찾아 발할라 궁전으로 향하는 스토리가 있는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특히 곡의 시작을 알리며 무덤에서 부활하는 듯한 '전사자의 춤', 영화 속 명장면을 연상시키는 '매트릭스 춤', 불빛을 밝히는 모습을 표현한 '횃불 춤' 등 음악의 매력을 더하는 포인트 안무가 무대를 보는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셋째, 멤버 6인 6색의 매력이 어우러져 만들어내는 시너지도 관전 포인트 중 하나다. 원어스는 비주얼부터 캐릭터까지 개성이 뚜렷한 만큼, 멤버들이 지닌 다재다능한 능력과 매력, 영향력 등이 어우러져 시너지를 만들어내고 있다.

원어스 역시 "여러 가지 색깔이 합쳐졌을 때 아름다운 빛을 내는 무지개처럼 원어스도 다채로운 조화를 이뤄서 새로운 그림을 보여드리겠다"고 밝힌 만큼 기대가 모아진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피트니스 모델 류세비, 만취 폭행 혐의→피…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남성 2명에게 폭력을 행사…
기사이미지
이동우 딸 지우, 삼촌들 웃고 울게…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미우새'에서 이동우의 딸 지우가 삼촌…
기사이미지
현주엽, 정희재·김동량·박병우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당나귀 귀' 현주엽이 뒤끝으로 선수들…
기사이미지
승리, 입영 연기 기한 오늘(24일)까지…이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승리의 입영 연기 기한이…
기사이미지
정찬성 "다음 상대? 누구든 상관없…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누구든 상관없다. 타이틀전을 받고 싶…
기사이미지
'세젤예' 최명길, 김소연과 모녀 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세젤예'가 30%를 재돌파하며 자체 최…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