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소진, 현 소속사와 결별…새 둥지 찾는다

입력2019년 01월 11일(금) 13:41 최종수정2019년 01월 11일(금) 13:41
걸스데이 소진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걸스데이 소진이 소속사를 떠난다.

복수의 가요관계자는 11일 스포츠투데이에 "소진은 현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와 내달 계약이 만료되며, 현재 새 소속사를 찾아보고 있다"고 전했다.

걸스데이는 지난 2017년 멤버 전원이 2년 연장 계약을 맺으며 7년차 걸그룹을 넘어 9년차 장수 걸그룹이 됐다. 소진을 제외한 걸스데이 멤버들 또한 재계약 상황에 놓여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2010년 걸스데이로 데뷔한 소진은 가수 활동 뿐 아니라 드라마, 예능 등에서 다방면으로 활동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정보ad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버닝썬' 칼날은 다시 YG엔터테인먼트 심장…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버닝썬 게이트'의 칼날이…
기사이미지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의 두 얼굴…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우 남궁민이 '닥터 프리즈너' 속 자…
기사이미지
정준영 눈물 사과? 진정성 의심되는…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
기사이미지
"YG서 가장 착한 빅뱅" 양현석의 역대급 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빅뱅이 인성이 나쁜가? …
기사이미지
"머라이어 벨, 사과의 뜻 전해…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머라이어 벨(미국)이 임은수에게 사과…
기사이미지
윤진이 "선입견 생겨 가슴 아파"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하나뿐인 내편' 윤진이가 과거의 태도…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