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KGC인삼공사 꺾고 3연패 탈출…오리온, KCC 격파

입력2019년 01월 11일(금) 22:19 최종수정2019년 01월 11일(금) 22:19
랜드리 /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부산 KT가 안양 KGC인삼공사를 꺾고 3연패에서 벗어났다

KT는 11일 오후 부산 사직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KGC인삼공사와의 홈경기에서 85-76으로 승리했다.

3연패에서 탈출한 KT는 18승14패를 기록하며 단독 3위로 올라섰다. 반면 KGC인삼공사는 18승15패로 4위가 됐다.

랜드리는 25득점 9리바운드로 맹활약하며 승리의 주역이 됐다. 양홍석은 15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KGC인삼공사에서는 테리가 27득점 15리바운드로 고군분투했지만 패배로 빛이 바랬다.

한편 고양 오리온은 허일영의 결승 3점포를 앞세워 전주 KCC에 87-86으로 승리했다. 오리온은 16승18패로 6위를 유지했다. KCC는 17승16패로 5위 자리 수성에 비상이 걸렸다.

오리온은 종료 9초 전까지 84-86으로 끌려갔지만, 허일영의 극적인 역전 3점슛으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