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니 무대에 봄여름가을 김종진 눈물 "말 안나올 정도로 감동"(불후의 명곡) [TV캡처]

입력2019년 01월 12일(토) 18:55 최종수정2019년 01월 12일(토) 19:01
불후의 명곡 김종관, 몽니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봄여름가을 김종진이 노래 '사람들은 모두 변하나 봐'로 밴드 위기를 극복했다고 털어놨다.

12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 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는 전설 봄여름가을겨율 편으로 꾸며진 가운데 정동하, JK김동욱, 몽니, 선우정아, 문시온, 르씨엘이 출연했다.

이날 밴드 몽니는 봄여름가울겨울 '언제나 겨울'을 열창했다. '언제나 겨울'은 사랑하는 사람이 곁에 있어줬으면 하는 바람을 담은 노래다. 김종관은 몽니의 무대를 지켜보던 중 멤버 故김종관이 생각난 듯 눈물을 흘렸다.

김종관은 "너무 감동적인 무대라서 말이 안 나온다. 몽니와는 탑밴드 시절부터 인연이 있다. 그때도 실력이 있다고 생각했다. 오늘 무대는 실력을 떠나 마음을 뜨겁게 달군 무대라서 정말 놀랐다. 감사하다다"고 인사했다.

데뷔 30주년, 전태관 씨와는 서른 번의 봄여름가을겨울을 지나왔다. 가장 잊지 못할 순간을 묻는 질문에 김종관은 "주마등처럼 쫙 흘러간다. 음악하는 사람이라서 그런 지 첫 무대에 대한 느낌이 강하다.
연주하다가 뒤에 있는 전태관 씨를 돌아보면 저를 보고 있다가"라면서 당시가 생각나는 듯 말을 잇지 못 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피트니스 모델 류세비, 만취 폭행 혐의→피…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남성 2명에게 폭력을 행사…
기사이미지
이동우 딸 지우, 삼촌들 웃고 울게…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미우새'에서 이동우의 딸 지우가 삼촌…
기사이미지
현주엽, 정희재·김동량·박병우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당나귀 귀' 현주엽이 뒤끝으로 선수들…
기사이미지
승리, 입영 연기 기한 오늘(24일)까지…이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승리의 입영 연기 기한이…
기사이미지
정찬성 "다음 상대? 누구든 상관없…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누구든 상관없다. 타이틀전을 받고 싶…
기사이미지
'세젤예' 최명길, 김소연과 모녀 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세젤예'가 30%를 재돌파하며 자체 최…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