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토즈 스타즈 레드, PAI 2019 우승…아시아 제패

입력2019년 01월 14일(월) 13:53 최종수정2019년 01월 14일(월) 13:53
액토즈스타즈레드 장환, 정락권, 김도현, 이종호(왼쪽부터) / 사진=액토즈스타즈레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액토즈 스타즈 레드가 배틀그라운드 아시아 인비테이셔널 아시아 정상에 올랐다.

액토즈 스타즈 레드는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마카오 코타이 아레나에서 펼쳐진 플레이어 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아시아 인비테이셔널(이하 PAI) 2019에서 12라운드 중 5개 라운드에서 1위를 차지하면서 110 포인트를 획득, 우승컵과 함께 25만 달러(약 2억8000만 원)의 상금을 차지했다.

액토즈 스타즈 레드는 한국, 중국, 일본, 대만, 홍콩, 동남아시아 등 아시아에서 내로라하는 팀들을 상대로 전혀 위축되지 않았다. 끈끈한 조직력을 바탕으로 한 다양한 전술과 뛰어난 개인기를 유감없이 뽐냈다.

2라운드 치킨을 획득하면서 35포인트로 1일차를 종합 2위로 마무리한 액토즈 스타즈 레드는 2일차에서도 36포인트를 보태며 2위를 유지, 1위인 중국 L스타즈를 2포인트 차이로 바짝 추격했다. 액토즈 스타즈는 3일차 10, 11라운드에서 7포인트를 챙기는데 그쳤지만 마지막 라운드에서 치킨을 먹으면서 극적인 역전 우승을 차지했다.

중요 순간마다 '스타로드' 이종호의 빠른 판단력이 빛을 발했고, '헐크' 정락권과 '환이다' 장환의 정확한 샷 앞에 상대 팀들은 추풍낙엽처럼 쓰러졌다. 팀에서 후방과 지원을 담당하는 '댕채' 김도현도 화답하듯 킬을 보탰다.

액토즈 스타즈 레드는 총 70킬로 킬수에서도 1위를 기록했다. 특히 장환은 혼자 24킬을 올리면서 전체 킬 순위 2위에 올랐다. 총 누적 대미지(DMG)는 4235로, 킬 TOP 5 선수들 중에서도 독보적인 성적이다.

액토즈 스타즈 김로한 사무국장은 "PKL 우승에 이어 아시아 대회까지 석권하게 되어 너무나도 기쁘고 선수들이 자랑스럽다"며 "올 하반기에 있을 글로벌 대회까지 섭렵해 PUBG e스포츠를 대표하는 최고의 명문 팀이 되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과 아시아를 연달아 제패한 액토즈 스타즈 레드는 오는 2월 중 개막 예정인 2019 PUBG KOREA LEAGUE Phase1에 출격해 세 번째 우승컵을 노릴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정보ad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프로듀스X101' 종영] '어그로' 판 깔아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신선할 거라고 생각했던 …
기사이미지
'7이닝 7K 1실점' 류현진, 11승 달…
기사이미지
양현석 'YG 왕국'의 몰락, 단단히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YG 왕국'이 끝도 없이 추락 중이다.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