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공명 "동생 NCT 도영과 싸운 적 없어"

입력2019년 01월 22일(화) 13:56 최종수정2019년 01월 22일(화) 13:56
공명 이동휘 / 사진=SBS 보는라디오 캡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최파타' 공명이 친동생인 그룹 NCT 도영과의 일화를 밝혔다.

22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서는 영화 '극한직업'(감독 이병헌)의 배우 이동휘 공명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공명은 "동생과 어릴 때도 아예 안 싸웠다. 제가 잘해서가 아니라 동생이 '우리 형' 하면서 잘 따라줬다"고 밝혔다.

이어 "사소하게 싸운 게 있다면 동생이 짜증이 나 있는 상태에서 제가 물 떠다 달라고 하니까 화냈던 기억이 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SM 연습생 출신" 성태, 방황 끝낸 확신의 …
기사이미지
픽시 "한가위 계획? 멤버들끼리 윷…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그룹 픽시가 한가위 계획을 밝혔다. …
기사이미지
'열일' 방탄소년단·'휴식' 트와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민족 최대의 명절, 한가위가 다가왔다…
기사이미지
노엘이 또…무면허 운전·경찰 폭행→사과에…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의 …
기사이미지
류현진, 미네소타전 2이닝 5실점 패…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부진의 …
기사이미지
'보이스'·'기적'→'캔디맨', 한가…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다양한 장르의 영화들이 한가위 관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