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그룹 아라시, 2020년 활동 중단 선언

입력2019년 01월 28일(월) 07:21 최종수정2019년 01월 28일(월) 07:21
일본 그룹 아라시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수영 기자] 일본 그룹 아라시가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아라시(오노 사토시, 사쿠라이 쇼, 아이바 마사키, 니노미야 카즈나리, 마츠모토 준)는 27일 공식 팬사이트를 통해 "2020년 12월 31일을 끝으로 활동을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리더인 오노 사토시는 "많은 대화를 나눈 끝에 내년 12월 31일까지만 함께 활동하기로 의견을 모았다"며 "급작스러운 발표로 놀라게 해 죄송하다. 하지만 누구보다 팬들에게 우리 결단을 제대로 얘기하는 게 좋을 것이라 판단했다. 남은 기간 멤버로서의 임무를 제대로 수행하고 싶다"고 밝혔다.

니노미야 카즈나리는 "멤버 각자의 생각을 존중해 활동을 중단하게 됐다. 2020년의 마지막까지 아라시답게 마무리 할 수 있도록 5명이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사쿠라이쇼 역시 "20년 이상 함께 걸어온 멤버들의 조금씩 다른 생각들을 하나의 결론으로 모으게 됐다. 한 사람의 생각으로 아라시의 미래를 결정하기도 어렵지만, 반대로 다른 몇 명의 생각에 한 사람의 미래를 묶을 수도 없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멤버들은 일각에서 제기된 불화설이 이유가 아님을 분명히 했다. 아이바 마사키는 "5명이 사이가 나빠진 것은 절대 아니다. 5명이 아라시라는 마음이기 때문에 한 명이든 두 명이든 빠지면 아라시라는 이름으로 활동을 하는 것은 어렵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향후 활동과 관련해서는 우선 아라시 활동에 집중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마츠모토 준은 "우리의 결단을 팬 여러분들과 관계자 분들께 이해받기 위해서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지금은 무엇보다 2020년까지 5명이서 팬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싶다"고 말했다. 사쿠라이 쇼도 "2020년 12월 31일까지의 아라시만 생각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999년 데뷔한 아라시는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일본의 대표적인 남성 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이들은 오는 4월 13일 나고야 돔을 시작으로 12월 도쿄돔까지 총 50회 공연을 진행한다.

[스포츠투데이 김수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소유진, '체인지' 메인 MC 발탁…정…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우 소유진이 JTBC '체인…
기사이미지
'신화 창조' 정정용호, 시민들 박수…
[서울광장=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폴란드 결승 신화를 창조한 …
기사이미지
구하라, 극단적 선택 시도 후 근황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근황을 공개…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