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 된 남자' 김상경, 여진구에 "이세영에게 넌 영원한 가짜" [TV캡처]

입력2019년 02월 11일(월) 21:54 최종수정2019년 02월 11일(월) 21:54
왕이 된 남자 /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왕이 된 남자' 김상경이 여진구에게 이세영과 관련해 비수를 꽂았다.

11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극본 김선덕·연출 김희원)에서는 중전 유소운(이세영)과 깊은 관계에 빠져들고 있는 광대 하선(여진구)을 만류하는 이규(김상경)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규는 하선에게 "언제부터 중전마마와 그리 가까워진 것이냐"며 "임금이 되고 싶다고 한 것도 중전마마 때문이냐"고 물었다.

하선은 "온전히 중전마마 때문은 아니다"라고 답했다. 하지만 이내 그는 "예, 그렇다"며 중전마마를 향한 마음을 인정했다.

이에 이규는 화를 억누르지 못했고, 그는 "정신 나간 놈. 넌 중전마마를 속이고 있는 거다. 그분이 보고 계신 건 네가 아닌 다른 이의 그림자"라고 비수를 꽂았다.

이어 이규는 "넌 진짜 임금은 될 수 있어도, 중전마마께는 영원히 가짜다"라고 덧붙였다.

하선은 "그렇다면 차라리 중전마마께 사실을 고백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규는 이마저도 만류하며 "사실대로 고백하면 너를 받아줄 것 같냐. 그분은 그런 분이 아니다. 누구보다 올바르고 곧은 분"이라고 했다. 때문에 진실을 밝혔다간 하선과 유소운 모두 다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규는 "네가 대궐에서 도망쳤다가 어찌 돌아왔는지 떠올려 봐라. 네 누이 때문이 아니냐. 우리 앞에는 할 일이 많다. 네가 머뭇거리는 사이 중전마마는 물론, 이 나라와 백성들이 위급하게 될 것"이라며 "마음을 다잡는 게 네가 선택할 수 있는 유일한 방도"라고 하선을 설득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김그림 웨딩화보 입수, 예비신랑은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슈퍼스타K2' 출신 가수 …
기사이미지
서민정, BTS에 모자 선물→홍보 의…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방송인 서민정이 지인 업체 홍보를 위…
기사이미지
다나 20kg 감량, 우울증 극복한 대…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가수 다나가 자신과의 약속을 멋지게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