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엄기준 "단톡방 없어, 작품 끝나고 나가면 이상" [TV캡처]

입력2019년 02월 13일(수) 23:33 최종수정2019년 02월 13일(수) 23:33
라디오스타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라디오스타’ 엄기준이 단체 채팅방에 안 들어갔다고 밝혔다.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뮤지컬 ‘잭더리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신성우, 엄기준, 강성진, 이건명이 출연하는 ‘아재 아재 발랄아재’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엄기준은 단체 채팅방에 안 들어갔다며 “부르지 말라고 했다. 있어서 좋은 게 있고 없어서 좋은 게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뜨면 다 읽어야 한다. 채팅방이 있으면 작품이 끝나고 나가기 이상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건명은 “실수로 잘못 보낼 수도 있다”고 말했고, 엄기준은 “요즘은 삭제 기능이 생겼더라. 한 명이라도 읽으면 안 된다 . 올리자마자 바로 지워야 한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