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헌희 PD "진달래·임영웅·박서진, '꿈의 무대' 출신 흐뭇"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19년 03월 15일(금) 18:23 최종수정2019년 03월 15일(금) 18:23
아침마당 도전 꿈의 무대 이헌희 PD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아침마당' 코너 '도전 꿈의 무대' 이헌희 PD가 가수 진달래, 임영웅, 박서진을 향한 애정을 표했다.

15일 오후 스포츠투데이 편집국에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수요일 코너 '도전 꿈의 무대' 이헌희 PD와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 PD가 연출한 '아침마당-도전 꿈의 무대'는 평생 가수를 꿈꿨으나, 현실의 벽에 부딪혀 기회를 잃은 이들을 위한 이들을 위한 노래 경연 코너다. 우수한 실력과 특별한 사연을 지닌 이들에게 무대를 빌려줘 꿈을 펼칠 기회를 주는 방식의 프로그램이다.

그간 진달래, 임영웅, 박서진 등 수많은 트로트계 신성을 배출한 '도전 꿈의 무대'. 이 PD는 기획자로서 뿌듯한 마음을 전했다. 그는 "'도전 꿈의 무대'에서 5연승을 달성한 이후 승승장구 중인 가수들이 많다. 진달래, 임영웅, 박서진 등이 대표적"이라며 "우리 코너 출신 가수들은 모두 다 가족처럼 느껴진다. 그들 모두가 잘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 PD는 "많은 이들이 '전국노래자랑', '가요무대' 등에 출연해 멋들어지게 노래하더라. 우리 아이들이 나오면 꼭 챙겨본다"며 "보고 있자면, 기분이 좋아 심장이 뛴다. 다들 아주 잘하더라"고 말했다.

그는 프로그램 연출 중 가장 보람을 느끼는 순간을 묻자 "희소식을 들었을 때"라고 답했다. 이 PD는 "우리 코너에서 꼭 5연승을 달성한 이들이 아니더라도, 일이 잘 풀려 그토록 바라던 무대의 기회를 얻어 가수의 길을 걷고 있는 이들이 많이 있다"며 "그들의 희소식을 문자로 종종 받아본다. 엄청난 스타가 되지는 못했더라도, 그저 마이크를 잡고 사람들 앞에서 노래할 기회가 많아졌다는 것에 기뻐하더라. 꿈을 선물해준 것 같아 흐뭇하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잔나비 측 "유영현 학교폭력 인정, 자진 탈…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밴드 잔나비의 멤버 유영…
기사이미지
한지선, 나이 60대 기사+경찰+승객…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우 한지선(25)이 술에 취해 60대 택…
기사이미지
마동석♥예정화, '핫'한 커플의 결…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마동석과 예정화. '핫'한 커플의…
기사이미지
최정훈, '김학의 접대·사기 횡령 혐의' 사…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유명 밴드 보컬이 김학의…
기사이미지
美 포브스 "류현진, 올스타전 NL 선…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인턴기자] '괴물' 류현진(LA 다저스)이 2019…
기사이미지
배우 한지선+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우 한지선(25)이 술에 취해 택시기사…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