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이고은, GS칼텍스에 남는다…연봉 1억6000만 원

입력2019년 04월 10일(수) 13:02 최종수정2019년 04월 10일(수) 13:02
이고은 / 사진=GS칼텍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이고은이 GS칼텍스에 잔류한다.

GS칼텍스는 10일 보도자료를 통해 "2018-2019시즌을 마치고 FA 계약을 체결한 이고은이 계약을 체결했다. 연봉은 1억6000만 원"이라고 발표했다.

이고은은 2013-2014 V-리그 1라운드 3순위로 도로공사로 입단했다.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신인답지 않은 힘 있는 토스웍을 선보이며 주목을 받았다. 2016-2017 시즌을 앞두고 IBK기업은행으로 이적한 이고은은 기복 없는 꾸준한 활약으로 팀 우승을 도왔다. 또한 이고은은 2018-2019시즌을 앞두고 GS칼텍스 유니폼을 갈아입었고, GS칼텍스가 5년 만에 포스트시즌에 진출하는데 기여했다.

이고은은 "GS칼텍스에서 계속 뛸 수 있게 돼 기쁘다. 다음 시즌에는 더 성장한 모습으로 팀이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게 기여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양현석 물러났지만 돌아선 팬심, YG 콘텐츠…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기사이미지
황하나, 오늘(19일) 2차 공판…추가…
기사이미지
"여성BJ 보고 XXX 쳐" 외질혜·감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인터넷 방송인 아프리카 BJ 감스트와 …
기사이미지
[단독] 먼데이키즈 이진성, 둘째 득녀 "건강…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가수 먼데이키즈 이진성이…
기사이미지
정우영, 프라이부르크 이적…등번호…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정우영이 바이에른 뮌헨을 떠나 프라이…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