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 아픔" 정우성→윤세아, ★들의 세월호 5주기 추모 [종합]

입력2019년 04월 16일(화) 07:45 최종수정2019년 04월 16일(화) 07:46
정우성 윤세아 유병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스타들이 노란 리본 등으로 추모의 메시지를 전했다.

먼저 배우 정우성은 자신의 SNS에 노란 종이배로 416 글자를 만든 사진을 게재하며 5주기를 추모했다.

방송인 유병재는 'REMEMBER 20140416'이라고 적힌 노란 팔찌를 인증하며 "우리 모두"라고 덧붙였다.

배우 문정희도 추모의 뜻을 전했다. 문정희는 자신의 SNS에 세월호를 뜻하는 노란 리본과 함께 "20140416 세월호 5주기 추모 잊지 않겠다. 아직도 먹먹한 모두의 아픔이다. 벌써 5주기다. 아직 해결해야 일들이 많이 남아있다.세월호 침몰 희생자분들을 추모합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배우 윤세아 또한 "기억하겠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추모의 글을 남겼고, 뮤지컬 배우 김호영과 김소현도 세월호 추모 물결에 동참했다. 이들은 "세월호 5주기 잊지 않을게요"라는 글로 추모의 뜻을 전했다.

또한 가수 선우정아는 16일 자신의 SNS에 "정신없이 작업하다 파일명 때문에 휴대폰으로 날짜를 봤더니 마음이 쿵 내려앉는 날짜"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그는 "상상도 할 수 없는 두려움과 고통 속에 세상을 떠나야 했던 분들과 남겨진 분들을 위해 오늘은 더욱 길고 깊게 기도합니다. 절대로 잊지 않겠습니다. 세월호 참사 5주기"라고 전했다.

한편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기억식이 이날 오후 3시 경기도 안산시 화랑 유원지에서 열린다. 전국 곳곳에서 세월호 참사 5주기를 기억하는 각종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배우 구본임, 비인두암 투병 끝 21일 사망……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구본임이 비인두암 …
기사이미지
맨유, 에버튼에 치욕적 대패 '망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갈 길 바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에…
기사이미지
서민정, BTS에 모자 선물→홍보 의…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방송인 서민정이 지인 업체 홍보를 위…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