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손잡이 아내' 김남준, 김병기에 경고 "차라리 고아로 지내겠다" [TV캡처]

입력2019년 04월 18일(목) 20:09 최종수정2019년 04월 18일(목) 20:09
왼손잡이 아내 / 사진=KBS2 왼손잡이 아내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왼손잡이 아내'가 본격적으로 가족 간의 갈등을 다뤘다.
 
18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극본 문은아, 연출 김명욱)에서는 오라가를 장악하려는 조애라(이승연)와 김남준(진태현)의 모습을 담았다.
 
애라와 남준은 오라가를 장악하기 위해 남준을 잃어버린 장손으로 둔갑시켰다. 박회장(김병기)은 "장손이 남준이라니"라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이에 박회장은 남준을 직접 불러 친자 확인 서류를 내밀며 반갑지 않은 내색으로 상황을 설명했다.

하지만 남준은 그간 당했던 오해와 악감정을 잊을 수 없다며 "더는 구차하게 매달리고 싶지 않다. 차라리 고아로 지내고 싶다"고 말했다.

모든 사실을 알고 있는 장에스더(하연주)는 남준에게 재산분할을 요구했다. 기회를 틈타 한 몫 챙기려고 한 에스더와 남준의 갈등이 예고되며 긴장감을 높였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투자금 토한 YG, 빅뱅마저 잃을 위기 '악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말 그대로 악순환이다. Y…
기사이미지
"20분 지각 맞다" 블랙핑크, 베컴 …
기사이미지
스마트폰 없이 평양가는 벤투호 "오…
[인천국제공항=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오히려 더 잘 됐습니다…
기사이미지
구혜선, 호텔 사진 공개→안재현 폭로 중단…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구혜선이 SNS 폭로를…
기사이미지
"떨어질 것 예상" 이해인, '아이돌…
기사이미지
염따 "이틀만에 12억 매출, 돈 필요…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티셔츠와 후드티 판매를 시작해 12억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