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악령 시달리는 윤덕여호…지선미·김윤지 낙마

입력2019년 05월 15일(수) 17:06 최종수정2019년 05월 15일(수) 17:06
김윤지 /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파주=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프랑스 여자월드컵을 준비하는 윤덕여호에 악재가 발생했다. 지선미와 김윤지가 부상으로 대표팀에서 낙마했다.

대표팀 관계자는 15일 "지선미가 우측 대퇴근, 김윤지는 좌측 햄스트링 부상으로 오늘 퇴소가 결정됐다"고 밝혔다.

지선미와 김윤지는 이미 부상이 있는 상황에서도 훈련을 소화하며 여자월드컵을 준비하고 있었다. 그러나 병원 진료를 받은 결과, 각각 4주, 3주 진단이 나왔고, 결국 대표팀을 떠나게 됐다.

지선미와 김윤지가 퇴소하면서, 현 소집 훈련 인원은 26명(골키퍼 4명 포함)이 됐다. 윤덕여 감독은 오는 17일 최종 23인 엔트리를 발표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 가수 보이콧, 소비자도 거부할 권리 있습…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대학가에서 YG 가수 보이…
기사이미지
"'미스트롯' 송가인·홍자·김나희…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진짜 하고픈 일이 있다면 절대로 포기…
기사이미지
강유미, '라디오 펑크' 논란 사과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코미디언 강유미가 '라디오 펑크' 논란…
기사이미지
이경하, 미성년 강제추행 혐의 '항소심도 유…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일급비밀 전 멤버 이…
기사이미지
토트넘 팬 98.3%, '손흥민 잔류해야…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인턴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토트넘 …
기사이미지
승리, 말 바꿨다…성매매 혐의 인정…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승리가 말을 바꾸고 성매매 혐의…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