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홍자 "심수봉 감성 이어가고파"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19년 05월 16일(목) 09:01 최종수정2019년 05월 16일(목) 09:01
미스트롯 홍자 / 사진=포켓돌스튜디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미스트롯' 홍자가 선배 심수봉에 대한 존경심을 내비쳤다.

15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한 카페에서 인기리 종영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트롯' TOP5 가수 송가인, 정미애, 홍자, 정다경, 김나희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미스트롯'은 여성 트로트 가수 100인이 경쟁을 벌이는 서바이벌 형식의 프로그램. 매주 미션이 주어졌고, 탈락자가 선정됐다.

이날 홍자는 자신의 강점으로 "감성 넘치는 발라드 스타일 트로트"라고 답했다. 그는 "슬픈 감성이 곁들여진 목소리를 좋아해 주셨다고 생각한다. 팬이 보내준 편지를 읽고 눈물 흘린 기억이 있다"며 "나의 노래하는 자세와 무대에 임하는 자세, 상업성을 따라가지 않는 노래가 좋다고 해주시더라. 담담하게 부르는 감성의 트로트를 칭찬해 주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발라드 트로트를 널리 알리고 더욱 사랑받게 만들고 싶다. 예를 들어 심수봉 선생님처럼 감성적이고 듣는 이로 하여금 여운을 길게 남기는 트로트 말이다"라며 "전세대에 전파해 함께 회상하고 싶다"고 설명했다.

홍자는 최근 인기를 체감하고 있다고. 그는 "30대 이상 어르신들이 많이 좋아해 주신다. 자식을 다 키워놓고 인생의 낙 없이 살아가시던 분들이 '미스트롯'만 기다리셨다. 정말 감사하다"며 "길을 걷다가도 실제로 어르신들이 먼저 다가와 손을 잡아 주신다. 벅찬 감동 그 자체"라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투자금 토한 YG, 빅뱅마저 잃을 위기 '악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말 그대로 악순환이다. Y…
기사이미지
기대 모았던 평양 원정, 현실은 '깜…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역사적인 대결로 주목을 받았던 벤투호…
기사이미지
"떨어질 것 예상" 이해인, '아이돌…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