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신동미♥허규, 눈물의 이사 "시부모님 우실 줄 몰랐어" [TV캡처]

입력2019년 05월 20일(월) 23:52 최종수정2019년 05월 20일(월) 23:52
신동미 허규 / 사진=SBS 동상이몽2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인턴기자] '동상이몽2' 배우 신동미, 허규가 이사를 떠났다.

20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신동미, 허규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6평짜리 방에서 벗어나 새집으로 이사를 간 두 사람은 시원 섭섭한 감정을 숨기지 못했다. 허규는 "성인이 되고 대부분의 시간을 여기서 살았다"고 말했다.

이후 마주친 신동미의 시부모님들은 서운한 마음에 눈물을 보였고, 신동미 역시 눈물을 흘렸다.

신동미는 "시어머니 우시는 걸 처음 봐서 깜짝 놀랐다"며 "어머니 속상했나보다"고 말했다.

이에 허규는 "엄마는 울 줄 알았는데 아빠까지 울 줄은 몰랐다"고 짠한 마음을 보였다.

그러자 이삿짐센터 직원은 "보통 100km이 넘는 거리는 우시는데 22km 거리로 우는 건 처음봤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인턴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투자금 토한 YG, 빅뱅마저 잃을 위기 '악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말 그대로 악순환이다. Y…
기사이미지
'한 차례 충돌' 한국, 북한과 0-0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과 북한이 전반전을 0-0으로 마쳤…
기사이미지
"떨어질 것 예상" 이해인, '아이돌…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