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처피뱅까지 찰떡 소화 '굴욕 없는 미모' [스타엿보기]

입력2019년 05월 24일(금) 14:55 최종수정2019년 05월 24일(금) 14:54
설리 /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가수 겸 배우 설리가 처피뱅 미모를 자랑했다.

설리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옹헹 쮸???"라는 문구와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공유했다.

사진 속 설리는 처피뱅을 하고 비니를 쓴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앞서 설리는 최근 속옷 미착용(노브라), 호칭 논란에 휘말리며 구설수에 오른 바 있다.

설리는 2005년 '서동요'로 데뷔했으며, 걸그룹 에프엑스로 활동하다 탈퇴한 뒤, 배우의 길을 걷고 있다. 또한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을 통해 처음으로 고정 MC를 맡았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양현석 물러났지만 돌아선 팬심, YG 콘텐츠…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기사이미지
황하나, 오늘(19일) 2차 공판…추가…
기사이미지
"여성BJ 보고 XXX 쳐" 외질혜·감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인터넷 방송인 아프리카 BJ 감스트와 …
기사이미지
[단독] 먼데이키즈 이진성, 둘째 득녀 "건강…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가수 먼데이키즈 이진성이…
기사이미지
정우영, 프라이부르크 이적…등번호…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정우영이 바이에른 뮌헨을 떠나 프라이…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