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스 서호 "RBW서 녹음 중 첫 정전, 착한 귀신이 앨범 대박 예고"

입력2019년 05월 29일(수) 10:58 최종수정2019년 05월 29일(수) 16:56
원어스 서호 / 사진=팽현준 기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원어스가 앨범 대박을 예고했다.

원어스(레이븐, 서호, 이도, 건희, 환웅, 시온)의 두 번째 미니앨범 '레이즈 어스(RAISE US)' 발매 쇼케이스가 29일 서울시 마포구 홍대 무브홀에서 진행됐다.

서호는 작업 에피소드에 대해 "엄청난 에피소드가 있었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번 앨범 대박나겠다'라고 말하는 에피소드가 있다. 녹음실에서 녹음을 하고 있었는데 도중에 정전이 났다. 한 번도 RBW 녹음실에서 정전이 난 적이 없다고 하더라. 처음 난 것"이라면서 "신기한 건 컴퓨터는 전기가 안 나갔더라"라고 털어놨다.

서호는 이어 "혹시 이게 이번 앨범을 도와주려는 착한 귀신님이 아니실까 생각을 해봤다"며 웃었다.

이번 앨범은 프랑스 속담 '개와 늑대의 시간'에서 모티브를 가져와 해 질 무렵의 노을빛과 태양이 떠오르는 새벽빛을 주제로 대조되는 이중성을 강조했다. 타이틀곡 '태양이 떨어진다(Twilight)'는 그중에서도 핵심 키워드인 '시간'을 가장 뚜렷이 표현한 곡이다. 김도훈 프로듀서가 작사 및 작곡에 참여했으며, 섬세하고도 강렬한 사운드와 함께 떨어지는 태양을 헤어지는 연인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수 팀, 연말 결혼 소식 "예비신부는 미모…
기사이미지
英 스카이스포츠, '4골' 손흥민에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영국 현지 매체가 4골을 폭발시킨 손흥…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