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계 비주얼 콤비' 문성민X김요한, 예능 출격…'찰떡콤비' 16일 첫방

입력2019년 06월 13일(목) 11:08 최종수정2019년 06월 13일(목) 11:12
김요한 문성민 / 사진=JTBC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찰떡콤비’의 자타공인 '비주얼 콤비' 문성민과 김요이 예능 루키로서의 활약을 선포했다.

16일 밤 첫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찰떡콤비'는 단짝 친구와 함께 동네를 누비며 즐거웠던 어린 시절로 돌아가 다양한 추억의 게임과 토크를 즐기는 프로그램이다. 네 쌍의 단짝 이수근·은지원, 정형돈·데프콘, 이용진·이진호, 김요한·문성민이 팀을 이뤄 출연한다.

비주얼부터 키, 신체 능력까지 갖춘 배구선수 콤비 김요한과 문성민은 다른 콤비들과 자신들의 차별점으로 "비주얼과 피지컬"을 꼽았다. 문성민은 "아무래도 운동선수다 보니 몸을 쓰는 건 우리가 잘할 수 있지 않을까"라며 "닭싸움, 손바닥 치기처럼 몸을 활용하는 게임을 '찰떡콤비'에서 한다면 이길 자신이 있다"고 말했다.

김요한과 문성민은 '콤비 호흡'을 묻자 입을 모아 국가대표 시절 합숙했던 기억을 전했다. 김요한은 "어렸을 때 국가대표팀 막내 생활을 성민이와 함께했었다. 나이도 비슷하고 또래다 보니 사적인 시간에도 늘 붙어있었던 것 같다"고 돌이켰다.

이어 각자 다른 소속 팀에서 프로선수를 하며 '라이벌'로 불리는 게 부담스럽진 않았냐는 질문에는 문성민은 "주변에서, 혹은 언론에서 워낙 라이벌 구도로 만들어오다 보니 어떻게 생각하면 조금 어색해졌다"고 털어놨다. 김요한 역시 "성민이가 가정도 가지고 아이가 생기면서 생활패턴이 달라지다 보니 사적으로는 못 만나고 늘 코트 위에서 경기를 할 때만 보다보니 더욱 그런 것 같다"며 "이번 프로그램에서 어렸을 적 추억을 되살리며 콤비 호흡을 맞추게 돼 정말 기쁘다"고 전했다.

두 사람을 서로 한마디로 표현해달라고 부탁하자 김요한은 문성민을 "겉은 무뚝뚝하지만 속은 장난꾸러기인 반전매력남"으로, 문성민은 김요한을 "긴말 필요 없는 조각 같은 남자"라고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내가 이것만은 상대방보다 낫다"고 느끼는 점이 있냐고 묻자, 문성민은 "아직 내가 현역 선수로 뛰고 있다는 점이 요한 형보다 나은 점이 아닐까"라고 도발했다. 그러자 김요한은 "성민이보다 내가 나은 점은 더 웃기다는 것. 키도 조금 더 크다"고 응수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마지막으로 '찰떡콤비'를 통해 최초로 예능프로그램에 동반 출연하게 된 두 사람은 '예능 새내기'다운 패기 넘치는 포부를 밝혔다. 김요한은 "우리가 배구에서나 프로 선수였지 예능계에서는 아무것도 모르는 생초보"라며 "초심으로 돌아가 열심히 배우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문성민 역시 "다른 콤비들에게 정말 많이 배우려고 한다"며 "시청자분들께도 요한 형과 함께 그동안 볼 수 없던 신선한 재미를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날 녹여주오', tvN 토일드라마 첫 1%대 추…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날 녹여주오'가 결국 1%…
기사이미지
CJ, 이쯤되면 '문화 깡패'다 [ST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문화를 만듭니다. CJ' CJ ENM(이하…
기사이미지
설리, '따뜻하고 당당한 사람'으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겸 배우 설리가 사망했다. 늘상 …
기사이미지
故설리, 오늘(17일) 비공개 발인…가족·동…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에프엑스 출신 설리…
기사이미지
'첫 퇴장' 이강인, 라커룸서 눈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 데뷔 후 퇴장을 당한 이강인(발렌…
기사이미지
'PD수첩', '프듀X101' 조작 논란 폭…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PD수첩'에서 '프로듀스X101'의 폭로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