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자 "최불암과 아직도 안 맞아, 술 많이 마셔 힘들었다"(동상이몽2) [TV캡처]

입력2019년 06월 18일(화) 00:32 최종수정2019년 06월 18일(화) 00:32
김민자 최불암 라이머 안현모 / 사진=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김민자 최불암 부부가 50년 부부금슬의 비결을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라이머, 안현모 부부는 최불암, 김민자 부부와 만났다.

김민자는 "내가 그만큼 이해하고, 상대방 입장을 생각을 많이 해주는 편이다"고 말했다.

라이머는 "지금까지 살아오시면서 아직도 안 맞는다고 생각하는 점이 있냐"고 물었다.

김민자는 "영원히 안맞는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민자는 "술을 너무 많이 마신다. 거의 인사불성이었다. 많이 짜증나고 힘들었는데 근본이 나쁜 사람이 아니니까, 오래 살다 보면 배려를 해줘야지, 절대 같을 수는 없다. 왜 이렇게 틀리기만 할까 집중적으로 생각하면 어렵다. 포기라기보다는 배려를 해줘야 한다. 어쩔 수 없다"고 털어놨다.

김민자는 "요즘 이혼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두 사람 보니까 그럴 것 같지가 않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날 녹여주오', tvN 토일드라마 첫 1%대 추…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날 녹여주오'가 결국 1%…
기사이미지
LPGA·KLPGA 최고 선수들, 부산 기…
[부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출전하…
기사이미지
故설리, 오늘(17일) 비공개 발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에프엑스 출신 설리가 가족과 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