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순 "자숙하고 오겠다"…짤막 사과 [전문]

입력2019년 06월 19일(수) 17:56 최종수정2019년 06월 19일(수) 17:56
남순 / 사진=인스타그램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성희롱 발언으로 도마에 오른 아프리카TV BJ남순(본명 박현우)이 짤막한 사과의 말을 남겼다.

19일 오후 남순은 자신의 아프리카TV 게시판에 "앞으로 방송 언행에 있어서 조금 더 신중을 기하도록 노력하겠다. 다시 한번 죄송하다. 자숙하고 오겠다"고 적었다.

이날 새벽 남순은 동료 BJ외질혜(전지혜), 감스트(김인직)와 합동 방송을 진행했다. 이들은 '당연하지' 게임을 진행하던 중 부적절한 발언으로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외질혜는 NS 남순에게 한 여성 BJ를 언급하며 자위를 뜻하는 성적 비속어가 섞인 질문을 던졌고, NS 남순은 "당연하지"라고 답했다.

이어 NS남순은 감스트에게 또 다른 여성 BJ를 언급하며 외질혜와 동일한 질문을 했다. 이에 감스트 역시 "당연하지. 세 번 했다"고 말했다.

논란이 커지자 감스트와 외질혜 역시 사과 영상을 게재했다.
외질혜 감스트 / 사진=유튜브

이하 NS 남순 사과문 전문이다.

앞으로 방송 언행에 있어서 조금 더 신중을 기하도록 노력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 자숙하고 오겠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정보ad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프로듀스X101' 종영] '어그로' 판 깔아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신선할 거라고 생각했던 …
기사이미지
'한동민 5타점' 드림 올스타, 나눔…
[창원=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역대급 명승부가 펼쳐진 올스타전…
기사이미지
양현석 'YG 왕국'의 몰락, 단단히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YG 왕국'이 끝도 없이 추락 중이다.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