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하, '뉴스8' 진행 도중 '땀 뻘뻘'→앵커 교체

입력2019년 06월 19일(수) 20:48 최종수정2019년 06월 19일(수) 20:48
김주하 / 사진=MBN 뉴스8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김주하 앵커가 뉴스를 진행하던 도중 갑작스럽게 교체됐다.

김주하 앵커는 19일 MBN '뉴스8' 진행 도중 복통으로 스튜디오를 이탈했다.

이날 김주하 앵커는 좋지 않은 안색에 땀을 뻘뻘 흘리며 보는 시청자들을 불안하게 만들었다. 또한 앵커 멘트 도중 인상을 쓰는가하면 말을 더듬고 불안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결국 김주하 앵커는 방송을 이어가지 못했고, 갑작스럽게 한성원 앵커로 교체됐다.

한성원 앵커는 "김주하 앵커가 갑작스러운 복통으로 방송을 이어가지 못했다"며 "내일은 정상적으로 뉴스를 이어가겠다"고 사과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투자금 토한 YG, 빅뱅마저 잃을 위기 '악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말 그대로 악순환이다. Y…
기사이미지
"20분 지각 맞다" 블랙핑크, 베컴 …
기사이미지
스마트폰 없이 평양가는 벤투호 "오…
[인천국제공항=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오히려 더 잘 됐습니다…
기사이미지
구혜선, 호텔 사진 공개→안재현 폭로 중단…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구혜선이 SNS 폭로를…
기사이미지
"떨어질 것 예상" 이해인, '아이돌…
기사이미지
염따 "이틀만에 12억 매출, 돈 필요…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티셔츠와 후드티 판매를 시작해 12억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