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코드쿤스트 "한 달 수입 9천만 원, 힙합 프로듀서 상위 1%"

입력2019년 06월 19일(수) 23:32 최종수정2019년 06월 19일(수) 23:32
코드쿤스트 / 사진=MBC 라디오스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라디오스타' 코드쿤스트가 한 달 수입을 밝혔다.

1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쇼미더트롯' 특집으로 남진, 윤수현, 스윙스, 코드쿤스트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코드쿤스트는 "처음 음악 시작했을 때에 비해 만 배 뛰었다"며 "첫 수입이 9천 원이었다"고 밝혔다.

이에 MC들은 "계산이 된다. 한 달 수입이 9천만 원이냐"고 물었고, 코드쿤스트는 "잘 들어올 때는 그 정도 들어온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작년에는 힙합 프로듀서 중 수입이 상위 1%였다"고 덧붙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트로트가수 남진은 "힙합이 그렇게 많이 버는 거냐. 그럼 나도 힙합으로 가야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투자금 토한 YG, 빅뱅마저 잃을 위기 '악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말 그대로 악순환이다. Y…
기사이미지
"20분 지각 맞다" 블랙핑크, 베컴 …
기사이미지
스마트폰 없이 평양가는 벤투호 "오…
[인천국제공항=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오히려 더 잘 됐습니다…
기사이미지
구혜선, 호텔 사진 공개→안재현 폭로 중단…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구혜선이 SNS 폭로를…
기사이미지
"떨어질 것 예상" 이해인, '아이돌…
기사이미지
염따 "이틀만에 12억 매출, 돈 필요…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티셔츠와 후드티 판매를 시작해 12억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