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하나의 사랑', 주간 미니시리즈 5주 연속 1위 행진 '뜨거운 화제성'

입력2019년 06월 24일(월) 17:45 최종수정2019년 06월 24일(월) 17:45
단 하나의 사랑 / 사진=KBS2
'단, 하나의 사랑’이 5주 연속 주간 미니시리즈 1위를 기록하며 뜨거운 화제성을 자랑하고 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KBS2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연출 이정섭)은 전국 기준 7.9%를 기록, 5주 연속 수목극 1위와 주간 미니시리즈 1위 행진을 이어가는 중이다.

이처럼 '단, 하나의 사랑'이 시청자들의 사랑과 관심을 받고 있는 이유는 신혜선과 김명수의 남다른 호흡에 있다. 극중 신혜선과 김명수는 각각 발레리나 이연서와 천사 단 역을 맡아 천상 로맨스를 펼치고 있다. 보는 것만으로도 마음이 설레는 두 배우의 케미가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

최근 '단, 하나의 사랑'은 2막을 시작하며, 더욱 풍성해진 스토리를 쏟아내고 있다. 소멸을 각오한 채 이연서와의 사랑을 선택한 천사 단의 이야기는 설렘과 애틋함, 긴장감을 넘나들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특히 지난 20회에서는 이연서를 구하기 위해 천사 날개를 펼친 단의 모습이 마지막을 장식하며, 향후 전개를 향한 궁금증을 폭발시킨 상황.

또 '단, 하나의 사랑'은 예측불가 로맨스,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 극을 풍부하게 만드는 각양각색 캐릭터로 몰입감을 선사하고 있다. 각각 매력적인 요소들이 촘촘하게 채워져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는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은 앞으로 더 뜨거운 화제성을 자랑할 전망이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정보ad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장동민, '욕설과 막말'로 뒤덮인 기나긴 역…
기사이미지
"내사 종결" 예단하던 양현석, 자만…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피의…
기사이미지
한국 아티스틱 수영, 프리 콤보 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아티스틱 수영이 새로운 역사를 …
기사이미지
양현석 'YG 왕국'의 몰락, 단단히 뻗친 망신…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YG 왕국'이 끝도 없이 추…
기사이미지
예학영, 마약 구속→사과 후 활동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모델 겸 배우 예학영이 마약, 음주운전…
기사이미지
서지석, 위기의 '조선생존기' 구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인턴기자] 배우 서지석이 '조선생존기' 구원…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