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부르노, 강경헌에 "아줌마 같지 않고 25세 같아" [TV캡처]

입력2019년 06월 26일(수) 00:20 최종수정2019년 06월 26일(수) 00:20
부르노 강경헌 / 사진=SBS 불타는 청춘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브루노가 새 친구로 등장했다.

25일 밤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순천으로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강경헌과 구본승은 새 친구를 마중하러 나갔다. 제작진은 새 친구 힌트로 미녀 배우 ‘샤를리즈 테론’을 제시했지만 강경헌은 "전혀 감이 안 온다"고 말했다.

이후 브루노를 발견한 강경헌은 브루노를 알아보지 못 했고, 구본승은 "예전에 보챙과 활동했던 브루노다. 나랑 '21세기 위원회'를 같이 방송했다"면서 반색했다.

강경헌은 "안다. 이렇게 예쁜 파란색 눈을 가까이서 처음 본다"고 면서 브루노의 외모를 극찬했다.

브루노 또한 강경헌에 "아름답다"면서 강경헌의 나이를 들은 뒤 "우리는 나이를 따지지 않으니까 너무 부담 갖지 지 말라. 아줌마 같이 생기지 않았다"고 서툰 한국말로 칭찬했다. 그러나 강경헌은 아줌마라는 단어에 놀라 웃음을 자아냈다.

부르노는 "25살이라 해도 믿겠다"고 다시금 표현을 정정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프로듀스X101' 종영] '어그로' 판 깔아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신선할 거라고 생각했던 …
기사이미지
'한동민 5타점' 드림 올스타, 나눔…
[창원=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역대급 명승부가 펼쳐진 올스타전…
기사이미지
양현석 'YG 왕국'의 몰락, 단단히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YG 왕국'이 끝도 없이 추락 중이다.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