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언트 핑크 "친언니, 해운대 얼짱…만나면 모르는 척해 서운"(라디오쇼)

입력2019년 07월 12일(금) 12:23 최종수정2019년 07월 12일(금) 12:23
자이언트 핑크 친언니 / 사진=KBS 보이는 라디오 캡처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자이언트 핑크가 '라디오쇼'에서 과거 인기 많은 언니가 자신을 모르는 척해 서운했다고 밝혔다.

12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는 DJ 박명수가 래퍼 자이언트 핑크와 함께 고민 상담 코너 '극한상담'을 진행했다.

이날 자매의 출연에 MC 박명수는 "학창 시절에 누가 더 인기가 많았나"라고 물었다.

자이언트 핑크는 "저는 아예 없었고, 언니가 해운대 신도시인 우리 동네에서 얼짱이었다"고 밝혔다. 그는 "제가 지나가면 박소하 친동생이냐고 묻기도 했고, 좀 다르게 생겼다며 수군거리기도 했을 정도"라고 설명했다.

이어 "전 예쁘지도 않고 뚱뚱했는데, 언니가 너무 인기가 많다 보니 밖에서 아는 척을 안 하더라. 그래서 서운했다"고 털어놨다. 이내 그는 "그런데 지금은 제가 아는 척을 안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소하 씨는 어느 정도의 인기였냐고 묻자 "제가 제 입으로는 잘 말 못 하겠다"고 민망해했다. 그러나 바로 "급식실 먹으러 가면 줄 서서 구경하곤 그랬다. 매점 가면 수군거리고 연락처를 물어보는 쪽지도 받고 했다"고 구체적인 예를 말해줘 웃음을 더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정보ad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결혼' 선우선♥이수민 #11살 차 #호칭 #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선우선과 액션배우 …
기사이미지
다리털→배란일, '캠핑클럽' 이토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래서 핑클이다. 이효리, 옥주현, 이…
기사이미지
"술+노래방 기계"…'집사부일체' 장…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집사부일체' 장윤정이 2층 주택을 최…
기사이미지
장동민 막가파식 개그라도 '선'은 있어야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개그맨 장동민이 욕설 논…
기사이미지
정찬성, 다음 상대는 '랭킹 2위' 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코리안 좀비' 정찬성이 오는 9월 다시…
기사이미지
['녹두꽃' 종영] 그들이 있어 우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람이 하늘이 되기 위해 달려갔던 위…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