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최초 고등학생 K리거 탄생…부산, 권혁규와 준프로 계약

입력2019년 07월 17일(수) 11:11 최종수정2019년 07월 17일(수) 11:11
권혁규 / 사진=부산아이파크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부산아이파크가 K리그2 최초로 고등학생 K리거를 탄생시켰다.

부산은 16일 강서구에 위치한 클럽하우스에서 부산아이파크 산하 U-18 개성고등학교 3학년인 권혁규와 준프로 계약을 완료했다.

K리그2에서는 최초의 준프로 계약이다. 이번 계약으로 권혁규는 오는 20일 오후 8시 구덕운동장에서 열리는 부천FC1995와의 홈경기부터 경기 출전이 가능해졌다.

권혁규는 부산 로컬 보이다. U-12 유소년팀을 거쳐, 이 후 U-15 낙동중학교와 U-18 개성고등학교를 거친 장래가 촉망되는 유망주다. 189cm의 장신이지만 빠른 발을 바탕으로 공을 다루는 기술이 부드럽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가장 장점을 보이는 포지션은 중앙 미드필드다. 공격과 수비를 모두 소화할 수 있다. 양 발 잡이인 것도 큰 강점이다.

권혁규는 "형들과 훈련을 하니 아직은 얼떨떨한 면이 많다. 어릴 때부터 경기장 볼보이도 하고 지나가는 프로 형들을 볼 때마다 꼭 나도 아이파크의 선수가 되어야겠다고 생각한 것이 이뤄져 영광"이라고 밝혔다.

이어 "K리그에서는 부산아이파크 말고는 다른 팀에 입단한다고 생각해 본 적이 없다. 초등학교 5학년 때 박종우 형이 올림픽에서 동메달을 딸 때 큰 감명을 받고 내 롤모델이 되었다. 영광스럽게도 같은 포지션에서 많은 것을 배우고 같이 뛸 수 있는 기회가 생겨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은 체계적인 유소년 시스템으로 프로에 데뷔하는 산하 유소년 선수가 나날이 늘어나고 있다. 현 프로팀 명단에서 유소년 출신 선수가 34명 중 16명이나 포함되어 있다. 유소년 출신 비율이 47%로 K리그 구단 중 최고의 비율을 가진 팀 중 하나다. 대표적인 선수로는 현 국가대표 공격수 이정협, U-22 대표팀 이동준, 김진규, 박경민. 박호영과 U-20 폴란드 월드컵 준우승 멤버인 이상준 등이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 "'프듀' 제작진 술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에잇디크리에이티브가 '프…
기사이미지
유재석, 위기론 딛고 유산슬 부활까…
기사이미지
2019 MAMA, 日 나고야 홍보…'국내…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일본 나고야돔을 개최지로 선정해 논란…
기사이미지
'1박2일' 귀환에 日 프라임 시간대 재편, 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1박 2일 시즌4'의 등장으…
기사이미지
베트남 박항서 감독 "태국전 어려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선수들이 불굴의 정신을 발휘했다" …
기사이미지
판타지오 "차인하 사망, 애통한 마…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차인하가 향년 27세의 나이로 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