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허재 "내 이름 자주 검색해"

입력2019년 07월 22일(월) 12:04 최종수정2019년 07월 22일(월) 12:04
냉부해 허재 / 사진=JTB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농구대통령' 허재가 지치지 않고 예능감을 대방출했다.

22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 ‘예능 늦둥이’로 대활약을 펼치고 있는 허재와 '허재의 열혈 팬'임을 자처한 배우 한상진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는 '뭉쳐야 찬다'를 통해 발군의 예능감으로 주목받고 있는 허재의 인기가 화두에 올랐다. 이에 허재는 “아직 멀었다. 더 떠야 한다. 농구로 치면 끈 묶은 정도다”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검색창에 내 이름을 검색해본다"라며 예능의 재미에 푹 빠진 근황을 전했다. 이어 ‘뭉쳐야 찬다’에서 탄생한 허재의 명장면과 유행어 “회식하러 가자” “그거슨 아니지” 등에 관한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공개했다.

이어 허재는 ‘냉장고를 부탁해’ 출연 계기에 대해 “안 감독이 MC라 나왔다”라며 안정환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오늘 난 공격할 거야! 꼭 한 골 넣어야겠어!”라고 통보하며 안정환을 당황시켜 웃음을 안겼다. 이날 MC들은 안정환 감독에게 “‘뭉쳐야 찬다’ 멤버들 중 에이스가 누구냐”라고 묻기도 했다. 안정환이 꼽은 어쩌다FC 에이스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이날 허재는 선수 시절 손과 눈 부상에도 불구하고 경기 내내 원맨쇼를 펼치며 챔피언 결정전 최초로 준우승 팀임에도 MVP를 수상한 일화를 공개해 놀라움을 안겼다. 또한, 선수 시절을 함께 보낸 바 있는 서장훈에 대해 “나는 대통령! 서장훈은 국보!”라며 서장훈과의 일화까지 공개해 궁금증을 모았다. ‘농구 대통령‘ 허재의 예능 활약담은 22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날 녹여주오', tvN 토일드라마 첫 1%대 추…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날 녹여주오'가 결국 1%…
기사이미지
LPGA·KLPGA 최고 선수들, 부산 기…
[부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출전하…
기사이미지
故설리, 오늘(17일) 비공개 발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에프엑스 출신 설리가 가족과 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