쑨양, 1위 실격으로 행운의 금메달…2관왕

입력2019년 07월 23일(화) 20:48 최종수정2019년 07월 23일(화) 20:48
쑨양 / 사진=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쑨양(중국)이 행운의 금메달을 목에 걸며 2관왕에 등극했다.

쑨양은 23일 오후 광주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국제수영연맹(FINA)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분44초93의 기록으로 다나스 랍시스(리투아니아)에 이어 2위로 터치 패드를 찍었다.

쑨양은 레이스 중반까지 선두를 달렸지만, 랍시스의 막판 스퍼트에 역전을 허용했다. 하지만 쑨양은 랍시스가 부정 출발로 실격 처리되면서, 은메달이 아닌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도핑테스트를 방해했지만 별다른 징계 없이 이번 대회에 참가하고 있는 쑨양은 맥 호턴(호주) 등 동료 선수들로부터 싸늘한 시선을 받고 있다. 하지만 본인은 자신을 향한 비판에 개의치 않은 모습이다.

이틀 전 자유형 400m에서 첫 금메달을 수확했던 쑨양은 이번 금메달로 2관왕에 올랐다. 또한 자신의 세계선수권 금메달을 11개로 늘렸다.

마쓰모토 가쓰히로(일본, 1분45초22)는 은메달을 차지했다. 노메달에 그칠 뻔했던 마르틴 말류틴(러시아, 1분45초63)은 동메달의 주인이 됐다.

쑨양은 24일 자유형 800m 결승에서 다시 한 번 메달 사냥에 나선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 "'프듀' 제작진 술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에잇디크리에이티브가 '프…
기사이미지
유재석, 위기론 딛고 유산슬 부활까…
기사이미지
2019 MAMA, 日 나고야 홍보…'국내…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일본 나고야돔을 개최지로 선정해 논란…
기사이미지
'1박2일' 귀환에 日 프라임 시간대 재편, 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1박 2일 시즌4'의 등장으…
기사이미지
베트남 박항서 감독 "태국전 어려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선수들이 불굴의 정신을 발휘했다" …
기사이미지
판타지오 "차인하 사망, 애통한 마…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차인하가 향년 27세의 나이로 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