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시원한 물대포+승점 3점으로 여름 더위 날린다

입력2019년 07월 24일(수) 13:06 최종수정2019년 07월 24일(수) 13:06
사진=울산 현대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울산 현대 홈경기에서 더위를 날리자!

24일 오후 7시30분 울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울산과 상주 상무의 경기가 여름 더위를 날릴 수 있는 콘셉트로 준비된다.

울산 서포터즈석(N1~N4)에는 전후반 시작 및 종료 시, 울산 득점 시, 승리의 포토타임 진행 시 시원한 물대포가 터진다. 최근 5경기에서 9골로 경기당 2골에 가깝게 득점하고 있는 울산인 만큼, 이번 경기에서도 승리와 함께 득점을 축하하는 물대포가 터질 것으로 기대된다.

21일 강원FC전, 24일 상주전, 30일 FC서울전까지 홈에서 열리는 3연전을 모두 관람하는 팬들에게는 서울전 당일 확인 후 여름 외출 시 필수품인 핸디 선풍기를 증정한다. 지난 강원전 당일 경기장에서 배포한 스탬프 확인지를 지참하고 이번 상주전과 30일 서울전에서도 직관 인증 도장을 받는 팬들에게 서울전 당일 지급할 예정이다.

지난 경기 당시 E구역에서 열려 뜨거운 인기를 끌었던 플리마켓 '울산 우리마켓'도 이번 경기에도 이어진다. 의류, 액세서리, 간식 및 식품 등 다양한 물품이 준비돼 팬들의 발걸음을 기다린다.

치어리더 울산큰애기 응원 및 공연과 경기 후 선수단이 참가하는 뒤풀이 마당 행사도 동일하게 진행한다. 특히, E구역에서 열리는 뒤풀이 마당 행사장에는 전등이 설치되어 경기장 방문 '인증샷'을 촬영하는 새로운 장소로 인기를 끌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