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유나이티드, 경남FC 수비수 여성해 임대 영입

입력2019년 07월 25일(목) 13:17 최종수정2019년 07월 25일(목) 13:17
여성해 / 사진=인천유나이티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프로축구 인천유나이티드가 경남FC에서 활약한 중앙 수비수 여성해를 임대 영입했다.

인천은 25일 "잔뼈가 굵은 경남의 베테랑 수비수 여성해를 임대로 영입하게 됐다. 이로써 인천은 수비력을 한층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여성해의 임대 기간은 올 시즌 종료까지다.

포항제철동초-포항제철중-안양공고 출신인 여성해(186cm, 77kg)는 한양대 졸업 후 2010년 J리그 사간도스에서 처음 프로에 입문했다. 이듬해 리그 31경기에 선발 출전해 팀의 J1 승격을 도왔고, 4년간 157경기에 출전하는 등 활약을 이어가다 지난 2014년 경남FC의 유니폼을 입었다. 이후 상주상무 군 생활 포함 K리그서 76경기에 출전해 3득점을 기록했다. 올 시즌엔 K리그 1 11경기, R리그 2경기에 각각 출전한 바 있다.

경남 시절 주로 스토퍼로 활약한 여성해는 큰 키와 단단한 신체 조건을 갖고 있어 공중전 능력이 뛰어나다. 이뿐만 아니라 매 경기 투지 넘치는 수비를 보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때문에 올 시즌 들어 매 경기 실점을 내주며 수비 불안을 이어가고 있는 유상철 감독에게 여성해는 무척이나 매력적인 카드였다.

인천에 새롭게 합류하게 된 여성해는 "인천의 실점을 줄이는 데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 투지 넘치는 팀의 성향에 빠르게 녹아들어 잔류에 힘을 보탤 수 있게끔 온 힘을 다해서 뛰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한편 메디컬테스트 등 입단 절차를 모두 마친 여성해는 등번호 36번을 배정받고 인천에서 새 도전에 나선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설리 둘째 오빠 "친부가 먼저 유산 문제 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故 설리(최진리)의 둘째 …
기사이미지
'복면가왕' 탑골공원 김영민 "아역…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탑골공원의 정체가 태사자 메인보컬 김…
기사이미지
전소민 직접 쓴 에세이 언급 "사실…
기사이미지
'천문' 문재인 김정숙 여사 오늘(19일) 관람…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
기사이미지
한국 김학범 감독 "호주전, 마지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마지막 경기라고 생각하겠다" 김학…
기사이미지
최현석, 신호위반→식품위생법 위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최현석 셰프가 사문서 위조 의혹에 휘…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