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꼴지 승부' 인천, 경남과 1-1 무승부

입력2019년 07월 30일(화) 21:38 최종수정2019년 07월 30일(화) 21:38
인천 유나이티드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인턴기자] 인천 유나이티드와 경남 FC가 치열한 공방전 끝에 무승부를 거뒀다.

양 팀은 30일 오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23라운드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인천은 3승6무14패(승점 15)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경남은 2승10무11패(승점 16)를 기록하며 11위를 유지했다. 누구보다 승점 3점이 간절한 두 팀이었지만 그 누구도 웃지 못했다.

최하위 두 팀간의 맞대결답게 초반부터 탈꼴지를 향한 치열한 경기가 진행됐다. 주도권을 잡기 위해 양 팀은 몸을 아끼지 않으며 경기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팽팽한 승부가 이어지던 전반 30분 경남은 우로스 제리치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았다. 제리치의 강력한 오른발 슈팅이 인천의 골망을 갈랐다.

전반을 0-1로 뒤진 채 마무리한 인천은 후반 시작하자마자 균형을 맞췄다. 후반 1분 곽해성의 크로스를 김호남이 감각적인 뒷발 터치로 밀어 넣었다.

이후 양 팀은 승리를 위해 교체 카드를 투입하며 최선을 다했지만, 결국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엄마' 김태희, 꼭 맞는 옷 입었다 ['하이바…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엄마' 김태희가 자신에게…
기사이미지
美 기자+트럼프 대통령, '기생충' …
기사이미지
승리, 3월 6일부터 군사재판 받나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버닝썬 의혹으로 시작해 성매매 알선,…
기사이미지
'컴백 D-DAY' 방탄소년단, 축제는 시작됐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오늘(…
기사이미지
스포츠계 코로나19 직격탄…무관중…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스포츠계가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았…
기사이미지
'미스터트롯' 꿈의 시청률 30% 돌파…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미스터트롯'이 시청률 30%의 벽을 뚫…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