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연맹, '팬 물병 투척' 서울FC에 제재금 300만원

입력2019년 07월 31일(수) 17:59 최종수정2019년 07월 31일(수) 17:59
사진=FC서울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은 31일 제14차 상벌위원회를 개최해 경기중 물병 투척 사건이 발생한 FC서울과 난폭한 반칙을 한 김종필(경남)에 대한 징계를 의결했다.

지난 20일 서울과 전북현대전이 열린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후반 추가시간 서울 서포터즈석에서 물병 2개가 전북 골키퍼 쪽으로 날라왔다. K리그는 경기장 내 안전 유지를 위해 '안전가이드라인'을 운영하고 있으며, 경기장 내 물병 투척에 대해 엄격한 제재를 하고 있다. 이를 막지 못한 서울에 상벌위원회는 제재금 300만 원의 징계를 내렸다. 또한, 서울 구단에 투척자를 색출하여 출입을 금지하고, 구상권을 시행하는 등 후속 조치를 조건으로 했다.

경남의 김종필은 22라운드 경남과 제주 유나이티드전에서 후반 28분 남준재(제주)에게 스터드를 들고 들어가는 무모한 태클을 범해 즉시 퇴장을 당했다. 상벌위원회는 퇴장 상황은 맞지만, 상대를 해하려는 악의가 크지 않았고, 상대 선수를 의도적으로 부상을 입히게 하지 않으려는 점을 고려해 경고 처분을 내렸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외출 자제하라" 자가격리 권고 어긴 윤학의…
기사이미지
김상혁, 이혼→각종 추측성 루머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클릭비 출신 김상혁과 쇼핑몰 CEO 송다…
기사이미지
마미손·김서형→'이태원 클라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4.15 총선을 앞두고 유쾌한 패러디로 …
기사이미지
"개인의 자유"vs"부정적 영향" 한소희, 과거…
기사이미지
144경기 강행하겠다는 KBO, 커지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KBO가 5월초를 개막 D-데이로 결정했다…
기사이미지
"음악이 힘 되길" 신승훈→태진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요계가 음악으로 코로나바이러스감염…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