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14득점' 한국 여자배구, 멕시코 꺾고 올림픽 예선 2연승

입력2019년 08월 04일(일) 13:51 최종수정2019년 08월 04일(일) 14:30
김연경 / 사진=국제배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인턴기자]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이 2020년 도쿄올림픽 예선전에서 2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한국은 3일(한국시각) 러시아 칼리닌그라드 얀타르니경기장에서 열린 올림픽 세계예선 E조 2차전에서 멕시코를 3-0(25-11, 25-15, 25-24)으로 제압했다. 이로써 한국은 캐나다(3-1)전에 이어 멕시코를 꺾고 2연승을 거뒀다.

한국의 '에이스' 김연경(엑자시바시)이 14점, 김희진(IBK기업은행)이 13점, 표승주(IBK기업은행)가 10점을 보태며 팀 승리에 앞장섰다.

한국은 전날 캐나다전에 결장하며 힘을 비축한 센터 양효진(현대건설)과 스피드 배구에 능한 세터 이나연(IBK기업은행)을 선발로 내세웠다.

한국은 1세트 초반 1-5로 맥시코에 끌려갔지만, 김연경과 이재영(흥국생명)의 공격력을 앞세워 균형을 잡았다. 안정을 찾은 한국은 상대의 잦은 범실을 틈 타 역전에 성공했다. 24-21의 매치 포인트 상황에서 하혜진(IBK기업은행)이 멕시코의 공격을 블로킹 해내면서 첫 세트를 따냈다.

2세트는 초반 김연경과 김희진의 맹공으로 분위기를 가져왔다. 한국은 8-6에서 연속 4점을 뽑아내 점수 차를 벌렸다. 16-12에서 김연경의 블로킹과 김희진의 서브 에이스에 힘입어 승기를 잡았다.

한국은 3세트에서 듀스까지가는 접전을 펼쳤다. 24-24 상황에서 김희진의 득점과 김수지(IBK기업은행)의 블로킹으로 경기를 마쳤다.

한국은 5일 러시아를 상대로 예선 3차전을 치른다. 조 1위에게 주어지는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가지고 한판 승부를 벌인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인턴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날 녹여주오', tvN 토일드라마 첫 1%대 추…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날 녹여주오'가 결국 1%…
기사이미지
CJ, 이쯤되면 '문화 깡패'다 [ST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문화를 만듭니다. CJ' CJ ENM(이하…
기사이미지
설리, '따뜻하고 당당한 사람'으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겸 배우 설리가 사망했다. 늘상 …
기사이미지
故설리, 오늘(17일) 비공개 발인…가족·동…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에프엑스 출신 설리…
기사이미지
'첫 퇴장' 이강인, 라커룸서 눈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 데뷔 후 퇴장을 당한 이강인(발렌…
기사이미지
'PD수첩', '프듀X101' 조작 논란 폭…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PD수첩'에서 '프로듀스X101'의 폭로가…
맨위로